지금 와이프이자 아내인 사람이 부천 남부역 쪽에 살았는데.. 그 쪽에 중고매매 센타하나있습니다.

 

그날 여자친구 집에 데려다주고 집으로 오는길이었는데 문뜩 키보드나 하나살까.. 그런  생각이 나서 중고매장에 들어갔습니다. 저도 왜 들어갔는지..

 

키보드도 새것 사도 얼마 되는건데.. 왜 저도 모르게 그 중고매장으로 갔습니다. 사람이 홀리려면 홀린다고.. 이상하게 키보드 하나가 마음에 들더군요.. 삼성

 

꺼였는데 중고라 그런지 랩으로 돌돌 싸놨더군요..당시 스타를 너무 좋아해서 집에 막 도착해서 테스트 하려고하는데..

 

분명 살땐 괜찮았는데 집에와서 보니 컨트롤 키와 알트키 그리고 영문자 몇개 키가 빠져있었습니다.  왜 제가 확인도 않하고 이런물건을

 

샀는지.. 저도 제 자신한테 의심을 품고 그냥 잤습니다.

 

그날 밤 무서운 꿈을 꾸었습니다.

 

꿈에 제 방 이 나오더군요.. 제 방이 제가 꿈속에서 다 보이덥니다. 그리고 나서 제 방에 사진속에 인물들이 모두 절 향해

 

막 웃고 있더군요.. 그리고 기분나쁜 웃음소리가 막 들려왔습니다.많이 무서웠습니다.  그런데 갑자기 문이 쾅하고 열리더니

 

50대 중년이 아주머니가 여기가 어디라고 찾아오냐고 막 호통을 쳤습니다. 그 아주머니는 저희 엄마가 다니는 절에 아줌마였습니다.

 

소름끼치는건 전 그 아주머니를 한번도 본적이없는데 제 꿈에 나왔습니다. 엄마한테 이 꿈얘기 해드리고 그 아주머니 인상착의 얘기했더니

 

다 맞아 떨어졌습니다... 진짜 이때 무서웟습니다.

 

 제 지갑속에 어머니가 준 부적만 있었지요.. 그 부적은 그 아주머니가 써주신거구요.. 아주머니는 신내림받음 무당 같은 분이셨습니다..

 

그 부적은 그냥 어머니가 건강,사고 이런거 방지해달라고 저한테 주신건데.. 암튼 아침에 일어나니 그렇게 기분나쁜아침은 첨이었습니다.  

 

바로 그 키보드 들고 나가서 집 앞 상가 휴지통에 버리고 왔습니다.... 중고 물건 함부로 사지 맙시다. 특히 주인이 누군지 모르는 중고물품..

 

 

 

 









이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지인과 공유해보세요.

0a0d0c3efe15699f3477d23461284139.gif

엉덩일흔드록바 왼쪽을좀드록바 -디디에 드록바-

댓글3
지혜로운바보 2016.04.06
기이한 경험이로군요.
title: 투츠키9원이랑호랑 2016.08.14
함부로 주워오지도 말라하지요
바이킹 29 일 전
중고엔 귀신이 붙어 있을수 있다고함

random.gif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따봉 수
2578 브레이크가 고장났을 때 3 title: 연예인13발기찬하루 1195 3
2577 뜻밖의 시리즈 3 title: 연예인13발기찬하루 836 3
2576 베네치아 여행썰 푼다.txt 4 야리야리한_나루토 1036 3
2575 고수와 일반인의 차이... 2 title: 축구팀1김스포츠 1137 3
2574 얼굴만내놓고 만족해 하다가 안빠지는걸 깨닫고 절망하는 고양이 3 친구들을만나느라샤샤샤 745 3
2573 [19][펌]직간접으로 격은 이상 성애자 3 익명_9c6e7a 990 3
2572 (BGM) 울트라맨이 지켜주는 고양이의 성장 기록 3 title: 아이돌의젖홍길동 376 3
중고물건 함부로 사는게 아니더군요.... 3 title: 짭퉁한조엉덩일흔드록봐 2842 3
2570 엘리베이터 타고 천국까지 갈 뻔한 이야기 3 title: 풍산개안동참품생고기 2881 3
2569 섬나라 스마트폰 1 에불바리부처핸썸 923 3
2568 나라잃은축구팬 4 Eura 589 4
2567 부먹파 출신 장관 3 title: 연예인13발기찬하루 711 3
2566 순식간에 가해자 2 title: 연예인13발기찬하루 889 4
2565 2015년 전국 식당 매출 1위 1 히드 924 3
2564 군대 라면조합 1위 1 title: 축구팀1김스포츠 624 3
2563 친자확인으로 알수있는것..... 2 모두봐 1092 4
2562 룸에서 노는 연예인 2 title: 섹시변에서온그대 1486 4
2561 최강의 파괴력을 선보였던 스트라이커 1 title: 연예인13발기찬하루 472 3
2560 <공포실화>1박 2일 강촌 여행 3 title: 짭퉁한조엉덩일흔드록봐 1631 4
2559 사람하나 잘못썼다가 강제로 요단강건너갈뻔한 형님사연 5 title: 연예인13라면먹고갈래? 5192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