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png신규 글




DET.png신규 댓글


죽었다가 좀비로 발견된 여인

아리가리똥2018.06.12 06:37조회 수 784따봉 수 2댓글 3

  • 1
    • 글자 크기

a01.jpg

 

 

 

1936년 10월 아이티의 작은 마을

 

라티보닛 이라는 곳에서

한 여인이 누더기를 걸친체 배회 하는게 발견 됬습니다

 

사람들이 그녀에게 말을 걸었지만

여자는 반쯤 멍한 상태로

사람들이 말을 걸어도 반응이 없었습니다

 

그녀는 지역 관청으로 끌려 갔고

직원들은 그녀에 대해 조사를 했는데

 

곧 놀라운 사실을 알게 됩니다

 

 

그녀의 신원은 펠리시아 스멘토르 였고

서류상으로는
29년전에 죽어서 매장된 즉 죽은 사람 이였던 것이 

였습니다,,

 

관리들은 그녀의 고향으로 소식을 전했고

연락을 받고 온 펠리시아의 동생은

죽은지 알았던 누나가 살아 있는 모습을

보자 아연실색 할수 밖에 없었습니다..

 

펠리시아의 몸 상태는 그야말로 비참 했는데

피부는 뭔가 산성 물질에 화상을 입은 것처럼

하얗게 변질되 있었고

온몸은 상처 자국 이였고

상당히 말라 있었습니다..

 

 

게다가 여전히 의식을 차리지 못한체

말도 잘하지 못했고 가족들 역시 

잘 알아 보지 못했습니다..

 

 

그녀의 소식이 알려지자

영국의 저명한 의사

조라 닐 허스턴이 

펠리시아의 치료를 담당 했는데

 

허스턴은 그녀가 뭔가의 이상한 물질로

인해 인지를 담당하는

뇌기관이 파괴되 있고

 

 

뭔가의 최면에 홀린듯 무의식으로

움직이는 상태로 보인다고

보고서를 썼습니다,,

 

 

허스턴은 그녀를 치료 하는 노력 끝에

펠리시아의 의식을

어느정도 살리는데는 성공 했지만

 

펠리시아는 자신이 어느 집단 농장에서

있었고 자신같은 좀비들이

많았다 라는 

 

증언을 했으나

 

누가 그녀를 좀비로 만들었는지에
대해선 

말하지 않았습니다,,

 

 

펠리시아는 발견 된후

5개월 정도를 살다가 죽었는데

죽을때 까지 완전히

정신을 차리지 못했다고 합니다

 

 

펠리시아의 가족은 

오웅간의 저주 때문에

그녀가 좀비가 됬다고 여겼는데

 

가족들의 말에 따르면

펠리시아가 16살의 나이에 죽었는데

그녀가 죽기전 

 

 

챰바브어라는 주술사의 아들에게

청혼을 받았고

펠리시아가 거절 하자

챰바브어가 저주를 걸었는데

그후 펠리시아가 갑자기

 죽었다고 하는 것이였습니다

 

 

가족들은 분명 죽은 펠리시아의 시신을

매장 했는데

그녀가 어떻게 무덤에서 꺼내졌는지는

알수가 없었지만

 

분명 오웅간의 저주로 좀비가 됬을거라고 생각 했습니다

 

 

 

허스턴은 펠리시아의 몸을 연구 하면서

좀비술의 비전 약물
좀비 파우더에 대해 조사를 했는데

 

조사를 시작 하면서 부터

심각한 살해 위협을 받았고

그녀와 좋은 관계를 유지 하던

섬의 주민들도 그를 경계하기 시작 했습니다

 

 

 

허스턴은 

 

<아이티의 지식인들은

좀비를 만드는 비전에 대해 알고 싶어 한다

 

그러나 그 비전에 대해 말을 꺼내는 순간

영원히 사라져 버린다는 사실도 알고 있다>

 

라는 말을 남기며

 

아이티의 폐쇄된 문화와

그 속에서 꿈틀되는

어둠에 대해 공포와 좌절감을 느낄수 밖에 

없었다고 합니다

 

출처 루리웹 사진검 님 글

  • 1
    • 글자 크기
조선시대 축지법으로 출세한 상인 (by 아리가리똥) 괴상 하고 섬찟한 느낌의 부토 춤 (by 아리가리똥)

댓글 달기

  • 아리가리똥글쓴이
    2018.6.12 06:37

    이거 예전에 토요 미스테리 극장에 나왓는데, 거기선 저 여자가 일하다 땀이 입으로 들어가는데 땀에 있는 소금 성분이 정신을 살짝 돌아오게 했고 농장에 가서 좀비들 소금물 먹이니까 정상으로 돌아와ㅛ다고 하던게 기억나네요

  • 2018.6.14 20:09

    예전 아프리카 케메론에 몇년간 살았었는데, 당시 바밀리케(아프리카 여러 씨족중 하나)원주민들이 사람을 좀비로 만드는 주술을 할수 있단 소문을 들은적이 있음

  • @바이킹
    2018.6.29 05:08

    소름돋네요 이세상엔진짜모르는게너무많음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따봉 수
2353 자연 국지성 폭우가 쏟아지는 순간5 아리가리똥 940 1
2352 정상인은 1시간 이상 버티지 못하는 방4 게릿콜 1159 0
2351 역사 유럽지역 성 외벽 의 비밀 title: 아이돌의젖홍길동 302 0
2350 과학 신개념 고속도로 태양열 + 풍력발전기2 title: 금붕어1아침엔텐트 627 1
2349 역사 최고의 여성 스나이퍼 '루드밀라 파블리첸코' 친구들을만나느라샤샤샤 264 0
2348 자연 올해 볼 수 있다는 슈퍼문 현상3 친구들을만나느라샤샤샤 687 1
2347 자연 세계에서 가장 멋진 밤 하늘을 볼 수 있는 곳1 친구들을만나느라샤샤샤 562 1
2346 자연 위엄 쩌는 생물 top 101 친구들을만나느라샤샤샤 1026 0
2345 자연 cenote angelita 바닷속에 흐르는강 title: 아이돌의젖홍길동 526 1
2344 과학 세계에서 제일 설명하기 힘든 사진들1 title: 풍산개안동참품생고기 1162 1
2343 역사 조선의 잔인한 전통놀이 한량이 425 1
2342 사실 2012년에 온 세계가 무정부상태가 될 뻔했던 지구4 금강촹퐈 788 0
2341 소년의 장례식에서 일어난 신비한 현상1 아리가리똥 887 0
2340 번개를 맞고 음악가가 된 의사1 아리가리똥 407 2
2339 조선시대 축지법으로 출세한 상인1 아리가리똥 695 1
죽었다가 좀비로 발견된 여인3 아리가리똥 784 2
2337 괴상 하고 섬찟한 느낌의 부토 춤2 아리가리똥 563 1
2336 방송하다 찍힌 마이클 잭슨의 유령(?)2 아리가리똥 391 1
2335 영국왕 리처드 3세의 은총을 받은 축구팀 아리가리똥 263 2
2334 구글맵스(Google Maps)에 살인사건 현장이 촬영되었다? - 진실1 아리가리똥 487 2
첨부 (1)
15d2130f5b43e0c7.jpg
30.9KB / Download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