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끄러웠던 인스타그램 사태 정리
아리가리똥 2018.10.27 조회 406 댓글 0 추천 0





1.png

 

1.인스타 업데이트 이후 연락처 연결이 생김

 

2.연락처 연결을 하면 연락처에 있는 사람들 계정이 다 뜸

 

3.근데 문제는 몰래 만든 부계정도 이름과 같이 뜸

 

4.확인해본 결과 아무 이메일,아무 휴대폰 번호를 적어서 아이디를 만들었다해도

그 핸드폰으로 본계정도 접속했었더라면 그 계정도 뜸(이름도 뜸)

 

5.비공개해놨더라도 구글링하면 팔로우목록 볼수있음

 

결론:연락처만 있으면 본계정,부계정 다 볼수있음

강제 ㅅ스타,흑역사 공개









아리가리똥

아직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댓글0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10221 거제 살인사건 목격자 글 2 title: 금붕어1아침엔텐트 350 1
10220 동덕여대 외부인 출입금지 첫날 1 title: 애니쨩뒤돌아보지마 252 2
10219 인천 성매매 여성들 지원금 일괄지급하라 시위 나서 1 title: 애니쨩뒤돌아보지마 181 2
10218 국회 여가부 위원, PC방 살인사건 원인은 게임 중독 2 title: 애니쨩뒤돌아보지마 99 2
10217 뜨지 못한 걸그룹의 설움, 전설의 몽키런 사건 title: 애니쨩뒤돌아보지마 302 1
10216 대법 "강제징용 피해자에 日기업이 1억씩 배상" 13년 만에 결론 title: 애니쨩뒤돌아보지마 46 0
10215 자한당 사퇴하세요 사퇴갑 근황 title: 애니쨩뒤돌아보지마 126 2
10214 '포의 신' 전쟁 영웅 김풍익 title: 채영전이만갑오개혁 189 1
시끄러웠던 인스타그램 사태 정리 아리가리똥 406 0
10212 재미로 보는 서울시 3기 지하철 계획 아리가리똥 200 0
10211 먹을때마다 눈물을 흘리는 남자 2 아리가리똥 167 3
10210 영재 발굴단 최초의 양육태도 100점 아빠 1 아리가리똥 179 1
10209 국감.. 국회의원의 일침 아리가리똥 162 0
10208 보석상의 한마디에 오열한 여성 1 아리가리똥 234 1
10207 경찰25시 형사님 빡치는 장면 아리가리똥 268 0
10206 '홍대 누드모델 불법촬영' 항소심 징역 2년 vs 선처 부탁 아리가리똥 126 0
10205 일반인과 부잣집아들과 연예인 현역입대후 보충역 전환률 1 아리가리똥 137 0
10204 국감장에 선 이국종 교수의 분노 1 아리가리똥 106 2
10203 교촌치킨 ‘회장 6촌’ 임원, 매장 직원 멱살잡고 주먹질 1 아리가리똥 59 1
10202 극한직업 유치원 교사 4 앙기모찌주는나무 253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