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니 제목을 뭐 이렇게 썼지...? (충격)
그래도 그냥 들어줘 ㅎㅎ


엄마가 사시사철 산에 매주 다니시는데
눈이 폭폭 쌓인 한겨울에도 무조건 가시거든
자주 다니시는 산에 볕이 들지 않는 바위가 있는데
바위에 쌓인 눈 한 가운데에 동그랗게 팬 자리가 있대
바위가 보이도록 눈이 다 녹아있는 상태지
엄마 친구분이 그걸 보시고
정말 도깨비자리가 있네 하셨다고 ㅎㅎ
수천년 거기 앉아있었을 도깨비님 생각하면
뭔가 귀엽기도 함 ㅎㅎ 


장사를 하면 안되는 곳, 
이것도 엄마가 해준 이야긴데
어떤 분이 공동묘지터를 다 헐고 부지를 지어서 
장사를 했는데 너무 당연하게도(!) 
손님이 진짜 너무나 없어서
쫄딱 망했다는 이야기 ㅜㅜ 
어떤 분이 그런 터는 사찰이나 교회 성당 아니면
무당집밖에 할 수 없다 했다는데
이게 더 무섭자나 흑

 

짧지만
아는 이야기 털고 간당 ㅎㅎ
토리들 덥지 말자!!!
공포방 힘내자!!!








셱스피어

섹스 아닙니다 셰익스피어 본토발음입니다

댓글2
바운티 2019.01.14

전에 어느 무당이 우리집이 도깨비터라하던데....

에디터 취소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실화] 산속의 도깨비자리와 장사를 하면 안되는 곳 (짧음) 2 title: 6셱스피어 1816 3
8336 [실화] 박보살 이야기 - 경산 코발트 광산 (경산 안경공장) 2 title: 6셱스피어 1321 1
8335 [Reddit] 우리가 하는 거짓말 1 title: 6셱스피어 729 1
8334 [Reddit] 집거미 2 title: 6셱스피어 565 2
8333 [실화] 친구네 회사얘기. 2 title: 6셱스피어 1656 3
8332 [실화] 초지고 관절귀신 1 title: 6셱스피어 758 2
8331 [실화] 팔척귀신 1 title: 6셱스피어 410 2
8330 [실화] 장산범 1 title: 6셱스피어 869 1
8329 [단편] 새우니 1 title: 6셱스피어 521 1
8328 [실화] 노루에 얽힌 기이한 이야기 네 편 + 번외편(스압) 1 title: 6셱스피어 779 1
8327 [기묘한] 홍대 놀이터 저주인형 title: 6셱스피어 1395 1
8326 [실화] 그 무속인은 나에게 왜 그랬을까? 3 title: 채영전이만갑오개혁 2216 5
8325 [실화] 어릴때 할머니한테 들은 증조할머니 이야기 11-12 1 title: 채영전이만갑오개혁 1078 1
8324 [실화] 어릴때 할머니한테 들은 증조할머니 이야기 6-10 1 title: 채영전이만갑오개혁 1188 1
8323 [실화] 어릴때 할머니한테 들은 증조할머니 이야기 1-5 1 title: 채영전이만갑오개혁 1513 1
8322 [실화] 꿈속에서 만났던 남자 2 title: 채영전이만갑오개혁 742 3
8321 [실화] 죽은 친구가 찾아왔던 꿈(스압주의) 2 title: 채영전이만갑오개혁 945 4
8320 [기묘한] 대운이 호운으로 바뀔 때 징조 (스압) 1 title: 채영전이만갑오개혁 1822 1
8319 [실화] 친구네 집이 너무 웃김 1 title: 채영전이만갑오개혁 1263 3
8318 [기묘한] 낚시인들이 겪은 귀신 1 title: 6셱스피어 1042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