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jpeg

버림받은 장애아들

 

02.jpeg

아픈 손자를 안고 하늘에 빌고 있는 할머니

 

03.jpeg

중국에서는 피를 팔아 돈을 버는 사람들이 많은데,

3000명 중 678명이 HIV에 감염 됐고 200명이 사망

실질적으론 당연히 더 많을뜻

 

04.jpeg

2010년 7 월 16 일, 대련만 오일 워프의 파이프 라인이 폭발로 대량의 기름이 바다로 유출

 

05.jpeg

오염된 환경은 주민들에게 그대로 노출된 상태이지만 중국당국은 노컨트롤

 

06.jpeg

환경오염으로 각종 질병이 유발되는데 11살 Xu Li는 암이 뼈로 전이된 상황

 

07.jpeg

중국과 울나라 미세먼지의 주범은 석탄

 

08.jpeg

내몽고의 저임금 석탄노동자

 

09.jpeg

 

10.jpeg

 

11.jpeg

옌 웨이 항 화학 공업단지 하수도는 그대로 바다로 직행

중국 바다에 물고기가 사라진 이유

 

12.jpeg

악취가 심하다

 

13.jpeg

제철소에 오염물이 그대로 방류

 

14.jpeg

먼지속에 일하는 노동자들

 

15.jpeg

내몽고에 있는 200년된 라셋사원 주변엔 공장으로 가득

 

16.jpeg

뇌성마비 장애 고아들이 분유가루를 먹고 있음

 

17.jpeg

사진작가 Lu Guang은 뿅뿅중독자나 환경문제등을 취재하던 사진작가

 

18.jpeg

에이즈로 사망한 6살 동생을 보내는 두명의 누나

 

19.jpeg

 

20.jpeg

에이즈에 감염된 아들과 모시고 사는 노모

 

21.jpeg

죽어가는 아내를 돌보는 남편.

사진찍은후 2시간뒤 아내는 죽었다네 이름은 Qi Guihua

 

22.jpeg

병에 걸린 남편을 돌보는 아내

 

23.jpg

이 사진을 찍은 작가는 행방이 묘연함

 

https://edition.cnn.com/2018/11/28/asia/chinese-photographer-lu-guang-missing-intl/index.html

 

부인이 11월 초부터 연락 안된다고 인터뷰함

아리가리똥

아직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댓글4
아리가리똥 2018.12.06

중국이 인구가 많아서 조절중인거임 모르냐 
백퍼 정부의 운영방침에 있어 
그냥 하층민 뒤지든말든 버리고 발전 ㄱㄱ 
따지는놈은 조짐 

왜냐? 독재정부니까 ㅋ 
우리나라도 겪은 과정이지 

지금 ㅈㄴ 발전하고 드러운거 쌓아놓는중 
이 누적된 적폐는 언젠가 터짐 
언제?독재정권이 금가기 시작할때 

영원한 권력은 없고 추락하는것에 날개는 없어 
영원할거 같아보이는 무소불위권력 
무너지기 시작하면 여기저기서 그동안 핍박받던 사람들 모여서 따지거덩 
그럼 그때가 바뀌는때임 

민주화 운동이 대단한거는 
권력이 강력할때 조차 개겨서 피흘리고 대항하고 
독재권력에 맞섯기 때문이다 

중국 오래못감 나라자체가 실상작은 소국모은 연방이고 
관료주의+강한독재 섞인거라 
시진핑의 절대권력 흔들리면 아마 지금보다 더 쪼개질 것으루예상된다 
지금 너무많이 스탯적립중이야

에디터 취소
1
안전빵 2018.12.07

윗분말이 맞는거 같습니다..

에디터 취소
title: 시계용각산 2018.12.07

ㅠㅠ

에디터 취소
강군님 2018.12.07

끄덕끄덕!!

에디터 취소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29624 한국 성인남녀가 희망하는 최고의 직업 익명_16747f 53 0
29623 세계 CCTV 시장 근황 익명_49c0ef 45 0
29622 중국에서 만든 40억짜리 SUV 2 아리가리똥 391 2
1인당 국민총생산 1만불을 달성한 어느 나라의 모습 4 아리가리똥 253 3
29620 사립유치원 월급근황 2 아리가리똥 207 2
29619 산이한테 추하다 인형 던지고 숨는 그분 3 아리가리똥 254 2
29618 커피리브레 사장 사과문 3 아리가리똥 141 1
29617 캡틴마블 배우 "이 영화는 거대한 페미니스트 영화이다" 1 아리가리똥 162 2
29616 골목식당 이번주 선공개 1 아리가리똥 131 0
29615 게임유튜브채널이 본 페미니즘 1 아리가리똥 105 0
29614 유아인 경조증 진단내린 정신과의사 근황 2 익명_49189c 145 2
29613 최양락이 구두로 싸대기 맞은 사연 1 아리가리똥 114 1
29612 코골이 때문에 하현우 싸대기 때리고 싶었다는 윤도현 1 아리가리똥 90 1
29611 과거 소혜 놀리다가 한방 먹은 배성재 아리가리똥 106 1
29610 SBS 사장님차에 타려는 런닝맨 게스트 아리가리똥 134 0
29609 이만기는 이만기를 낳고 아리가리똥 92 1
29608 이광수가 김종국한테 열받은 이유 아리가리똥 125 1
29607 냉장고를 부탁해에 나타난 약장수 아리가리똥 119 1
29606 냉면이 너무 먹고 싶었던 1인 아리가리똥 121 0
29605 디즈니의 자기 복제 클라스 아리가리똥 10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