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

조선의 갑옷 두정갑
title: 애니쨩뒤돌아보지마 2019.01.02 조회 573 댓글 2 추천 3

 

크고 작은 전쟁이 빈번했던 조선

 

02.jpg 

이런 조선을 지킨 최후의 방어구가 있으니..

 

03.jpg04.jpg 

화살을 막는 갑옷 두정갑

수많은 적군들이 두려워했던 두정갑은 어떻게 만들어지는것일까?

 

05.jpg06.jpg 

조선의 갑옷 두정갑은

세계의 강국들이 탐내고 가지고 싶어할만큼 뛰어난 갑옷이었음

 

07.jpg08.jpg09.jpg10.jpg11.jpg12.jpg 

활과철이 주무기였던 시절

겉은 피복 피복박으로 튀어나와있는 두정(동그란철)

안에있는 철갑은

 

13.jpg 

당시 주무기였던 뾰족한  화살을  막는데 가장 효과적이었음

두정갑은 어떻게 만들어졌기에 화살을 효과적으로 만들어 질수있었을까?

세종실록에 적혀있는 방법으로 재현해보기로함

 

14.jpg 

첫과정은 재단작업 갑옷의 밑그림을 그리고

 

15.jpg 

다음은 손바느질로 한땀한땀 갑옷의 형태를 만들어감

 

16.jpg 

이어 두정을 박기위에

갑옷에 구멍을 뚫는 작업을 함

 

17.jpg18.jpg 

마지막으로 두정갑에 가장중요한 작업인 두정질

철편과 두정 옷감을 연결시키는 과정임

 

19.jpg 

옷감의 바깥쪽에 두정못을 박고

안쪽에 철편을 고정시킴

이때 철편은 물고기 비늘처럼 이어붙여

몸의 움직임을 자연스렙게 움직일수 있도록 만들어줘야함

 

20.jpg 

완성된 두정갑 

 

21.jpg22.jpg23.jpg 

이런 세세한 과정을 거치치않고

그냥 통철판으로 만들었다면 제작도 간편하고

비용도 저렴했을텐데

이렇게 철편을 조각조각 이어붙인 이유는 무었일까?

 

24.jpg25.jpg 

ㅇㅇ

 

26.jpg 

성종8년 두정갑의 남아있는  화살성능 테스트 기록

50보 밖에서 두정갑에 화살을 쏴보았는

화살이 뚫지못함

 

27.jpg 

그래서 직접 만든

두정갑으로 당시 실험을 재현해보기로함

 

28.jpg 

실험 대상은

일반 1미리 철판과

철판을 이어붙인 두정갑

 

29.jpg30.jpg 

두정갑에 실험된 활은

조선시대 화살중 투과력이 뛰어난 위협전을 택함

 

31.jpg 

일단 일반 철판에

쏴보기로 함

 

32.jpg33.jpg34.jpg 

결과는 그대로 관통

 

35.jpg 

화살의 힘을 견디지 못하고 뚫려버린 통철판

 

36.jpg 

 

37.gif 

그 후 두정갑에

쏴본 화살

화살이 뚫지 못하고 팅겨나버리며

두정갑이 철렁거림

 

38.jpg39.jpg40.jpg41.jpg42.jpg 

철편조각을 이은 미늘 구조

이것이 바로 두정갑의 과학

화살을 맞았을떄 미늘구조의 두정갑은

유연하게 출렁이며 그 압력을 분산하며

또한 철편조각의 미세한 굴곡에도 그 과학이 숨어있는데..

 

43.jpg44.jpg 

ㅇㅇ

 

45.jpg 

이런 두정갑은 국가의 존폐가 달린

중요한 무기이기때문에

 

46.jpg47.jpg48.jpg49.jpg50.jpg51.jpg 

철저하게 관리를 함

 

52.jpg 

두정갑의 위력을 전쟁에도 기록이 남아있는데

 

53.jpg 

일본 정벌에 나선 고려와 몽골 연합군이

자신들의 활을 맞고도

쓰러지지 않으며 활약하자

큰 두려움을 느꼇으며

 

54.jpg55.jpg 

1419년

이종무 장군이

대마도를 정벌할떄도 무정갑을 입고

호시탐탐 우리를 노리던 왜군을을 정벌함

 

56.jpg 

선조들은 나라를 지키기 위해 목숨을 걸었고

 

57.jpg 

나라는 의복이상의 과학 두정갑 옷으로 그들을 보호함

 

58.jpg

두정갑은 내나라 내백성의 안위를 위한 소산임

----

캬 두정갑 끝내주네여

뒤돌아보지마

아직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댓글2
title: 애니쨩뒤돌아보지마 2019.01.02

진짜 기술력하나는 엄청났는데... 
저거 말고도 방탄복까지 만들었으니

에디터 취소
바운티 2019.01.13

근데....공격력이 메롱....ㅡㅡ;;

에디터 취소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3185 [과학] 고층빌딩 화재 피난 기구 3 title: 유벤댕댕도이치휠레 388 1
3184 [미스테리] CIA 요원이 쓰는 인피면구 1 title: 유벤댕댕도이치휠레 623 1
3183 [자연] 악어가 달리는 모습 2 title: 빨간맛냠냠냠냠 465 3
3182 [미스테리] 조현병을 앓은 화가가 그린그림 3 title: 짭퉁한조엉덩일흔드록봐 520 1
3181 [기계] 현대자동차 기술력 근황 2 title: 짭퉁한조엉덩일흔드록봐 477 3
3180 [기계] LG 투명 OLED TV 전시 짤 4 title: 짭퉁한조엉덩일흔드록봐 348 3
3179 [과학] 일장기가 크면 클수록 좋은 상황 1 아리가리똥 581 3
3178 [과학] 치질의 종류 title: 채영전이만갑오개혁 430 1
3177 [기계] LG TV 근황 1 title: 채영전이만갑오개혁 351 3
3176 [과학] 미국의 과학자가 죽기 2개월 전에 남긴 영상에 외계인이 2 title: 유벤댕댕도이치휠레 763 3
3175 [과학] 70억년후 지구 1 title: 유벤댕댕도이치휠레 662 3
3174 [미스테리] 호밀밭의 파수꾼에 대한 놀라운 이야기 1 게릿콜 648 2
3173 [기계] 미국 전쟁 시 투입되는 첨단 무기 1 게릿콜 723 3
[과학] 조선의 갑옷 두정갑 2 title: 애니쨩뒤돌아보지마 573 3
3171 [미스테리] 미제 사건이 되어버린 희대의 하이재킹 1 title: 축구팀1김스포츠 711 1
3170 [미스테리] 저주때문에 방송 진행자를 죽이려 했던 남자 아리가리똥 622 1
3169 [기계] 삼성 디스플레이 근황 2 title: 이뻥날아오르라주작이여 782 5
3168 [과학] 찌그러진 차 복원 title: 이뻥날아오르라주작이여 562 4
3167 [미스테리] 의문의 조지아 가이드 스톤 title: 이뻥날아오르라주작이여 565 4
3166 [과학] 면도크림, 식용유, 물, 세제 중 가장 잘 미끄러지는 유동체는? 1 title: 채영전이만갑오개혁 362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