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png신규 글




DET.png신규 댓글


Jeronimo the Movie 임은조. 잊혀진 쿠바 한인들 이야기

vandit2019.08.13 10:17조회 수 503댓글 0

    • 글자 크기

다큐 영화 JERONIMO


Jeronimo Limì ëí ì´ë¯¸ì§ ê²ìê²°ê³¼


오랫동안 제가 가장 열정적으로 관심있는 주제는 바로 "한인 정체성," 그리고 "코리안 디아스포라"입니다.

2016년 새해를 며칠 앞두고, 쿠바에 갔습니다. 사실 혼자 놀러갔는데, 전혀 예상치 못한 일이 벌여졌습니다. 쿠바 도착 이틀 전, 아무 호스텔에 예약을 했고, 호스텔에서 공항까지 픽업을 위해 기사를 보내준다고 했는데, 저를 마중나온 분께서 아주 우연하게 한인 4세 쿠바인이었습니다. 예정에 없던 한인 Patricia 아주머니와의 조우에 너무 놀라 이것저것 여쭈니, 저의 호기심이 나쁘지 않으셨는지 그 다음날 있던 가족모임에 저를 초대했습니다. Patricia의 어머니와 아들, 오빠, 삼촌들과 감격적인 만남을 갖고 그 가족 역사에 대해 알게되었죠. Patricia의 아버님께서 "임은조" (Jeronimo Lim) 이라는 분이십니다. 이 분은 피덱 카스트로와 함께 법대를 다닌 한인 최초 대학입학자로, 쿠바혁명에 중추적 역할을 하고 나중에는 체 게바라와 함께 쿠바정부에서 고위직을 맡아 서로 함께 일하셨던 분이셨지요. 저는 한창 대학 때, 체게바라에 대한 인물을 동경한 적이 있었는데, 체와 같이 혁명을 일으킨 이들 중 한인이 있었다는 사실이(!) 믿겨지지가 않았죠.

또 놀라웠던 사실은, 임은조씨의 아버님은 "임천택"이라는 분이십니다. 이 분은 1905년에 멕시코에 노예로 팔려온 “애니깽” 후손 중 하나로, 1921년 쿠바로 이민을 왔고, 그 후 멕시코와 쿠바 한인들이 열심히 일한 품삯을 모금하여 상해 임시 정부에 있던 백범 김구 선생께 독립자금을 여러차례 송금하였습니다. 백범일지에 임천택 선생님의 이름이 등장합니다. 그는 이러한 공로로 타계 후 대한민국 정부로부터 훈장을 수여하셨습니다.

아버지는 한국의 독립을 위해, 아들은 쿠바의 독립을 위해 싸웠습니다. 그들은 자신의 모국과 자신이 속한 나라들을 위해 모든 것을 바쳤지만, 역사는 그들의 편이 아니었습니다. 쿠바가 공산주의를 표방한 "독재" 노선을 타버리며 "혁명"의 진정한 의미가 퇴색되었고, 한국과 모든 수교가 끊기며 그들의 서사는 묻혀버렸습니다.

저는 쿠바에서 이 감동적인 경험 후, 쿠바 한인 후손들에 대한 다큐멘터리를 제작하기로 결심하였습니다. 그래서 올해 2016년 7월, $20,000불이 넘는 후원금을 여러 경로를 통해 모금하였습니다. 이 감사한 후원금으로 5명의 실력있는 팀을 구성하였고, 8월, 다시 쿠바로 향했습니다. 약 2주간의 대장정을 통해 100명 이상의 한인 쿠바인을 만났고 이 중 35명과 인터뷰를 진행하였습니다. 한 분, 한 분의 인생사는 저희를 겸허하게 만들었습니다. 글로 설명하기에는 무리가 따릅니다.

그들의 스토리가 우리에게 선사하는 것이 많을것이라 생각합니다. 특히 지금같이 한국의 신뢰제도가 무너져 국민간의 통합이 간절한 시기, 쿠바 한인들이 지난 100년간 모든 역경을 뚫고 이겨낸 끈기와 조국에 대한 애정은 우리에게 뼈있는 가르침을 전달합니다.

이 프로젝트는 어떤 민간단체나 영화사, 정부의 개입이나 영향 없이 순전히 개인적으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보다 더 높은 작품성과 완성도를 위해 여러 관심과 지원이 있다면 좋겠습니다. Post-production 과정을 앞두고 다시 한 번 후원금 모집을 진행 할 예정이고, 후원금으로 최대한 많은 전문가들과 협업하여 쿠바 한인들의 애절하지만 아름다운 역사를 최대한 정확하게, 또 아름다운 시각으로, 제작하고 싶습니다. 이 여정에 동참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vandit (비회원)
    • 글자 크기
LA다저스 류현진 선수 그리기.jpg (by DrawHo) 에반게리온 작가 "더러운 소녀상" 모욕 '한국팬도 조롱' (by 용이33)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조회 수
1625 방사능 오염수 100만톤 시뮬레이션 눈먼짐승 731
1624 74주년 8.15 광복절 특선 영화 휴지끈티팬티 575
1623 고양이 알러지 백신 나옴 .jpg 천마신공 582
1622 유럽 3D지형도 호롤호롤루 576
1621 미국 각 주의 경제규모 호롤호롤루 561
1620 lg v30 파이 앱 리프레시 원인은 z-ram이 없어져서로 추정 인증메일안날 520
1619 불매도 똑똑하게 하자 다이소에 대하여 으어니 553
1618 태풍 크로사 위성사진 거스기 506
1617 벌써부터 어벤져스 엔드게임급으로 해외에서 기대중인 작품1 불타는궁댕이 545
1616 강아지, 고양이와 같이보면 좋은영상 입니다. 망고소다 503
1615 카카오톡 선물하기에 나온 백미당 이라는 브랜드는? 남양! 찬란하神김고 469
1614 놀 땐 좋았는데…눈과 귀가 간질간질 [기사] JYLE 507
1613 삼국지 각 국가 실제세력범위 호롤호롤루 544
1612 '급똥'을 무조건 막을수 있는 두가지 방법 Kimai6 580
1611 지구 상 최악의 벌레1 posmal 627
1610 1분이내 사진을 두장찍으면 신고할수있는 4대불법주차1 posmal 590
1609 LA다저스 류현진 선수 그리기.jpg DrawHo 536
Jeronimo the Movie 임은조. 잊혀진 쿠바 한인들 이야기 vandit 503
1607 에반게리온 작가 "더러운 소녀상" 모욕 '한국팬도 조롱' 용이33 391
1606 관동대지진 학살의 진실 Baitor 331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