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화

아파트 9층
여고생너무해ᕙ(•̀‸•́‶)ᕗ 2017.07.22 조회 1199 추천 1
이 문서를..





제가 고등학교 2학년 여름때 겪었던 이야기입니다.

무척이나 더웠던 날이라서 창문을 모두 열고 잤습니다.[참고로 저희 집은 9층입니다] 그런데 깊이 잠이 들었을때.

[스스스스슥...슥... 스스스스스슥... 스슥... 스스스스스스스슥... 슥 사사삭...]

마치 옷을 뒤지는 것같은 아니면 [누군가 긴 옷을 입고 바닥을 기어다니는거 같은 소리가 들리기 시작했습니다. 소리는 오분정도? 동안 계속 됐고 저는 너무나 무서워서 소리가 나는 쪽을 돌아보지도 못했습니다. 

그 소리는 바로 옆에서 계속 나는터라 저는 손가락도 하나 까딱 못한채, 그저 소리가 멈추기를 기다리는 수 밖에 없었고, 그러다가 누군가 다가오는 소리에 아! 아빠가 옷을 찾으러 왔나보다 라며 "아빠야?"라고 물었습니다. 

그러자 순간, 소리는 멈추었고 저는 아빠가 갔나보다 라며 다시 잠을 잤습니다. 하지만 다음날 아침, 침대에서 일어난 저는 소름이 쫙 끼쳤습니다.

...제 방문은 잠겨져 있었습니다. 제 방은 안에서 잠그고 안에서 못 들오는 그런 구조입니다. 그렇다면 그들은 어디로 사라졌을까요?

[투고] 보노보노님
 
실화괴담의 다른 글





55q5x7Y.jpg

이 글을 추천하신 분들
이전 글 흔들의자(1)
다음 글 콘서트(1)
댓글1
댓글 쓰기 로그인 하셔야 이용가능합니다.VIP게시판은 소위이상 이용가능합니다.
필터

검색

카테고리

정렬 기준

태그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따봉 수
7142 실화 저승 가는 길 1 화성인잼 903 0
7141 실화 노란 매니큐어 1 화성인잼 635 1
7140 기묘한이야기 사람을 홀리는 정체불명의 목소리 다섯가지 1 지상 1188 0
7139 단편 [유일한] 어느날 갑자기 - 죽음이 우리를 갈라놓더라도 지혜로운바보 393 0
7138 단편 [유일한] 어느날 갑자기 - 광신의 늪 part.2 지혜로운바보 231 0
7137 단편 [유일한] 어느날 갑자기 - 광신의 늪 part.1 지혜로운바보 362 0
7136 단편 [유일한] 어느날 갑자기 - 1분간의 사랑 지혜로운바보 336 0
7135 단편 [유일한] 어느날 갑자기 - 그녀의 허락 지혜로운바보 468 0
7134 실화 이모가 만난 무속인 1 여고생너무해ᕙ(•̀‸•́‶)ᕗ 2729 1
7133 실화 왜관터널의 원혼 2 여고생너무해ᕙ(•̀‸•́‶)ᕗ 1343 1
7132 실화 흔들의자 1 여고생너무해ᕙ(•̀‸•́‶)ᕗ 1055 1
실화 아파트 9층 1 여고생너무해ᕙ(•̀‸•́‶)ᕗ 1199 1
7130 실화 콘서트 1 여고생너무해ᕙ(•̀‸•́‶)ᕗ 778 1
7129 실화 - 그날 밤 대문 밖에선 여고생너무해ᕙ(•̀‸•́‶)ᕗ 749 0
7128 실화 - 바라보기 여고생너무해ᕙ(•̀‸•́‶)ᕗ 449 0
7127 실화 자취방 여고생너무해ᕙ(•̀‸•́‶)ᕗ 611 0
7126 실화 - 창가에서 여고생너무해ᕙ(•̀‸•́‶)ᕗ 371 0
7125 실화 [괴담] 장산범 목격썰 1 title: 케이셱스피어 974 1
7124 실화 [펌] 한국요괴 장산범 1 title: 케이셱스피어 1269 1
7123 실화 [원숭이상 여고생너무해ᕙ(•̀‸•́‶)ᕗ 65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