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화

왜관터널의 원혼
여고생너무해ᕙ(•̀‸•́‶)ᕗ 2017.07.25 조회 1343 추천 1
이 문서를..





칠곡군 왜관읍이라는 곳에 가면 폐터널이 있다.

 

일제시대에 기차가 지나다니다 새로운 철도가 건설되면서 자연스럽게 버려진 곳인데, 중학교 2학년 시절 이맘때쯤 그 곳에서 겪은 일이다.

 

그때 난 왜관에서 친한 형과 봉사활동을 하고 있었다.

 

 

 

봉사가 끝나고 집으로 돌아가는 차 시간까지 여유가 좀 생기게 되자, 난 오래 전부터 존재를 알고 있었던 그 터널에 담력시험 삼아 가보자는 이야기를 꺼냈다.

 

몇년간 동자승 생활을 한 적이 있다는 형은 재미있겠다는 듯 좋다고 했고, 그렇게 우리는 버려진 터널로 들어가게 되었다.

 

해가 완전히 지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도로에서 좀 비껴난 곳에 있는 터널은 빛이 제대로 들어오지 않아 음산했다.

 

 

 

터널 반대편은 아파트 공사를 하다가 붕괴되었던가 하는 이유로 막혀 있었는데, 그것 때문에 휴대폰 플래시를 켜고 안으로 들어가는 와중에도 끝없는 어둠 속으로 빨려 들어간다는 느낌이 들었다.

 

증기 기관차가 지나다니며 천장에 남기기라도 했는지, 그을음이 여기저기 보였다.

 

이곳저곳 사진을 찍으며 흙으로 가득 찬 터널의 끝에 도착할 무렵, 갑자기 그 형이 내 팔목을 잡더니 입을 열었다.

 

 

 

[나가자.]

 

[네?]

 

[나가서 설명해줄테니까, 일단 나가자.]

 

 

 

나지막한 목소리와 달리, 내 팔목을 잡고 입구로 향하는 형의 발은 점점 빨라졌다.

 

귀신은 커녕 아무런 느낌도 느끼지 못했던터라, 나는 어리둥절하면서 그대로 터널 밖까지 끌려나왔다.

 

밖으로 나오자마자 형은 숨을 고르더니 자초지종을 설명해 줬다.

 

 

 

[모래가 쌓여있던 부분 윗쪽에 새하얀 무언가가 떠다니고 있었어. 그걸 보니까 머리가 점점 아파와서 계속 있었다간 위험할 것 같아서 나온거야.]

 

[에이, 거짓말. 전 아무것도 못 느꼈는데요?]

 

[아무나 그런 걸 다 느낄수 있는게 아니야. 믿건 말건 네 자유지만... 이제 돌아가자.]

 

 

 

결국 터널을 다 둘러보지도 못한 채 집으로 돌아왔다.

 

하루종일 걸어다녀서 몸이 피곤했던건지, 터널 안에서 찍은 사진을 카톡으로 형에게 보내고 난 뒤 얼마 되지 않아 난 잠이 들었다.

 

그날 밤, 이상한 꿈을 꾸었다.

 

 

 

빛이 들어오지 않는 터널을 계속 뛰어다니는 꿈이었다.

 

뒤에서 무언가가 쫓아오는 듯한 느낌이 들어 뒤도 돌아보지 못하고 계속 뛰는데, 이상하게 아무리 가도 출구가 보이지 않았다.

 

꿈에서 깼을 땐 온몸이 식은땀으로 젖어 있었고, 잠을 다시 청하면서도 찝찝한 기분이 가시질 않았다.

 

 

 

다음날 아침, 형에게서 답장이 왔다.

 

형은 사진을 한장 보내왔다.

 

어두운 터널 안을 찍은 사진이었는데, 바닥 부분에 빨간 동그라미가 쳐져있었다.

 

 

 

형이 그린 듯한 동그라미였는데, 이게 뭐냐고 답장을 보내려던 순간, 다음 메시지가 왔다.

 

"찍은 사진들 다 지워라."

 

"한놈 기어온다."






55q5x7Y.jpg

이 글을 추천하신 분들
댓글2
댓글 쓰기 로그인 하셔야 이용가능합니다.VIP게시판은 소위이상 이용가능합니다.
필터

검색

카테고리

정렬 기준

태그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따봉 수
7142 실화 저승 가는 길 1 화성인잼 903 0
7141 실화 노란 매니큐어 1 화성인잼 635 1
7140 기묘한이야기 사람을 홀리는 정체불명의 목소리 다섯가지 1 지상 1188 0
7139 단편 [유일한] 어느날 갑자기 - 죽음이 우리를 갈라놓더라도 지혜로운바보 393 0
7138 단편 [유일한] 어느날 갑자기 - 광신의 늪 part.2 지혜로운바보 231 0
7137 단편 [유일한] 어느날 갑자기 - 광신의 늪 part.1 지혜로운바보 362 0
7136 단편 [유일한] 어느날 갑자기 - 1분간의 사랑 지혜로운바보 336 0
7135 단편 [유일한] 어느날 갑자기 - 그녀의 허락 지혜로운바보 468 0
7134 실화 이모가 만난 무속인 1 여고생너무해ᕙ(•̀‸•́‶)ᕗ 2729 1
실화 왜관터널의 원혼 2 여고생너무해ᕙ(•̀‸•́‶)ᕗ 1343 1
7132 실화 흔들의자 1 여고생너무해ᕙ(•̀‸•́‶)ᕗ 1055 1
7131 실화 아파트 9층 1 여고생너무해ᕙ(•̀‸•́‶)ᕗ 1199 1
7130 실화 콘서트 1 여고생너무해ᕙ(•̀‸•́‶)ᕗ 778 1
7129 실화 - 그날 밤 대문 밖에선 여고생너무해ᕙ(•̀‸•́‶)ᕗ 749 0
7128 실화 - 바라보기 여고생너무해ᕙ(•̀‸•́‶)ᕗ 449 0
7127 실화 자취방 여고생너무해ᕙ(•̀‸•́‶)ᕗ 611 0
7126 실화 - 창가에서 여고생너무해ᕙ(•̀‸•́‶)ᕗ 371 0
7125 실화 [괴담] 장산범 목격썰 1 title: 케이셱스피어 974 1
7124 실화 [펌] 한국요괴 장산범 1 title: 케이셱스피어 1269 1
7123 실화 [원숭이상 여고생너무해ᕙ(•̀‸•́‶)ᕗ 65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