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단편

바나나 할머니
title: 아이돌의젖홍길동 23 일 전 조회 971 댓글 2 추천 1





부대 위병소 근무서는 애들한테 들은 이야기 입니다.

시간은 한밤중 이었데요. 새벽근무라 오가는 사람도 없었고 사수는 부사수 세워놓고 대충 졸고있었다합니다.

그렇게 근무를 서는데 할머니 한분이 오시더랍니다. 

가까이에서 보니까 나이많은 할머니라 암구호고 뭐고간에 부사수가 철문 앞에 나가서 할머니한테 무슨일로 오셨냐고 물었습니다. 

할머니가 말씀하시길 자기가 요 근처에 사는데 젊은사람들 나라 지키느랴고 고생 많다고 바나나나 하나씩 먹으라고 바나나를 검정 비닐봉투에서 꺼내 내미시더랍니다. 

이런 거 근무중에 먹으면 안된다고 부사수가 말하니까 할머니가 그래도 먹어달라면서 통 사정을 하셨다합니다. 

부사수는 그래도 안된다고 달래고 달래다 지쳐갔는데 할머니는 막무가내였고요.

그런데 갑자기 할머니가 이러시더랍니다. 

그럼 철창 사이로 살짝 줄테니까 이거라도 몰래 먹고 근무 서라고. 먹는 거 보면 자기도 맘편히 가겠다고. 

부사수는 알았다고, 이거 먹으면 바로 가시는 거라고 하고 바나나를 받아들고 입에 넣었습니다. 

그런데 갑자기 무언가가 뒷통수를  쎄게 후려갈겨서 부사수는 휘청거리면서 앞으로 쓰러졌습니다. 

깜짝놀라 바르작 거리며 뒤를 보니 사수가 씩씩거리면서 소총 개머리판으로 다시 한번 찍어내릴 자세를 하고있었습니다. 

아니 X상병님 왜 이러시냐고 뭐 먹으면 안되는 거긴 하지만 이럴 정도는 아니냐고 따지니까 사수가 그러더랍니다. 

야 이 미친새.끼야 니 방금 총 물고 뭐하는거야?! 

나중에 위병소씨씨 티비 돌려보니까 이러더랍니다. 

아무도 없는데 부사수가 정문으로 걸어나가서 한참을 뭐라고 대화하듯 중얼중얼 거리더니 소총을 입에 물었고 그 순간 사수가 깜짝놀라 튀어나와 하이바 뒷통수를 개머리판으로 찍은겁니다. 

너 그때 기억 나냐고 사수가 묻자 부사수는 덜덜 떨면서 할머니 이야기를 했다고 합니다.

 카메라에는 아무것도 찍하지 않았지만요.

 

출처 웃대 테슬라고환









의젖홍길동

아직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댓글2
바이킹 22 일 전
흐흐흐 소름이 쫘악 ... 그래도 바나나와 소총를 엵는것은 쪼옴 거시기 하네
에디터 취소

흐흐흐소름이쫘악

에디터 취소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7919 [실화] 숙명여대에서 유명한 사건과 괴담 4 title: 케이셱스피어 1830 4
7918 [2ch] 잊을 수 없는 대화 title: 양포켓몬자연보호 1275 3
7917 [단편] 조선시대 괴담-한 소금장수가 겪은 괴이한 일 1 title: 양포켓몬자연보호 1164 0
7916 [실화] 낙태아 치우는 간호사가 쓴글 title: 양포켓몬자연보호 1249 1
7915 [2ch] 일본 괴담 1 title: 양포켓몬자연보호 950 1
7914 [실화] 도깨비가 살려준 이야기 title: 양포켓몬자연보호 1689 1
[단편] 바나나 할머니 2 title: 아이돌의젖홍길동 971 1
7912 [실화] 군생활 하면서 가장 기묘했던 썰 1 title: 아이돌의젖홍길동 1021 0
7911 [실화] 롯데월드 혜성특급 괴담 1 title: 아이돌의젖홍길동 4105 2
7910 [실화] 화성의 외딴 건물에 있는 화장실에서 일어난 일 1 title: 아이돌의젖홍길동 1191 1
7909 [실화] 홍천 흉가글쓴 사람인데 무속인한테 귓말옴 1 title: 아이돌의젖홍길동 1939 2
7908 [실화] 지리산 산골짜기 계곡 경험담 3 title: 아이돌의젖홍길동 719 2
7907 [실화] 너네도 같은 꿈 여러번 꾼 적 있지? title: 아이돌의젖홍길동 584 0
7906 [단편] 인터넷에서 봤던 무선운 이야기 3 히히호호 1211 2
7905 [실화] 흉가가 만들어지는 과정.JPEG 1 title: 빨간맛냠냠냠냠 1350 3
7904 [실화] 심청전 다른 해석 title: 빨간맛냠냠냠냠 1204 1
7903 [실화] (경험담) 어머니를 살려주신 할머니 title: 빨간맛냠냠냠냠 722 1
7902 [실화] PC실 귀신 title: 빨간맛냠냠냠냠 817 1
7901 [실화] 우리집 옛날에 시골살때 아부지가 겪은일 1 title: 빨간맛냠냠냠냠 850 2
7900 [실화] 내가 겪은 무서운얘기 3개 title: 빨간맛냠냠냠냠 769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