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실화

할머니가 말씀해주신 이야기
아리가리똥 2018.06.12 조회 1164 댓글 0 추천 0





우리 할머니는 1919년생이시다.

그리고 2012년 내가 대학교 1학년일때 돌아가셨다.

음...... 어렸을때 할머니에게서 들었던 이야기이다.

할머니가 해주셨던 이야기 중 인상 깊었던 이야기가 이불로 얼굴까지 덮지 말라는 이야기다.

더워도 무조건 이불을 덮고 자던 내가 잘때마다 얼굴까지 이불을 덮자 이 이야기를 해주셨다.

이유는 얇은 이불을 얼굴까지 덮으면 저승사자가 죽은 사람인줄 안다고 데리고 간다는 말이었다

뭐 지금 생각한다면 허무맹랑한 이야기지만 그때 어렸을 때는 무서워서 이불을 얼굴까지 덮지 않았다.

그리고 나중에 할머니에게 궁금해서 물어봤다. 왜 그런말 했냐고

일제강점기에 할아버지는 일본군한테 잡혀갔다고 했다, 전쟁에 나가신건지 뭔지는 모르겠다. 할아버지는 내가 태어나기도 전에 돌아가셔서....

할머니는 할아버지가 일본군에 끌려가셨을때 마을의 아주머니들과 함께 지내셨다고 했다.

그 중에 한명이 신기가 있었으나 점점 신력이 약해져 무당일을 그만둔 사람이 있었다고 했다.

그 사람과 결혼 약속을 한 남자가 있었는데 그 남자도 내 할아버지처럼 일본군에 끌려갔다고 했다. 

그러다가 우리 할아버지는 공장에 가게되셨다고 하고 그 남자는 전쟁에 나가게 되었다고 소식이 들려왔다고 그러셨다.

전쟁이 끝마무리가 되어가서 마을 남자들은 돌아오셨는데 그 약혼자는 안왔다고 했다.

정활히 기억은 안나는데 할머니 말로는 그 신기가 있던 여자가 결국 미쳤다고 했다.

그리고 할머니가 사시는, 아버지가 태어난 고향에는 엄청나게 큰 나무가 있음 마을회관 앞에 있는 나무인데 정말 크더라(단양 각기리)

거기에 목을 메고 자살을 했다고 하는데 발 밑에 저주를 하는 유서가 있었다고 하셨다.

그 유서에 자기는 너무 억울해서 혼자 못가겠다, 자기의 약혼자를 잡아간 사람들을 데리러 다시 오겠다 이런 글이라고 마을에서 글 좀 읽을줄 안다는 사람이 그랬다고 하셨다.

그리고 3개월만에 3명의 사람이 죽었다고 하셨다.

3명 다 죽었을때 콧구멍이랑 입에 이불이 들어가 있어서 숨을 못쉬어서 죽었다고 하셨다.

그 다음에 그때까지 마을에서 창씨개명하고 나라 팔아먹고 떵떵거리던 사람들이 야반도주인가 그런거 해서 도망갔다고 하셨다.

어렸을 때 들은 얘기 다시 쓰려하니 별로 안무섭네

 

출처 웃대 anam티비 님









아리가리똥

아직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댓글0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7920 [2ch] 판도라 - 禁后[금후] 2 아리가리똥 679 3
[실화] 할머니가 말씀해주신 이야기 아리가리똥 1164 0
7918 [실화] 숙명여대에서 유명한 사건과 괴담 4 title: 케이셱스피어 2483 4
7917 [2ch] 잊을 수 없는 대화 title: 양포켓몬자연보호 1695 3
7916 [단편] 조선시대 괴담-한 소금장수가 겪은 괴이한 일 1 title: 양포켓몬자연보호 1504 0
7915 [실화] 낙태아 치우는 간호사가 쓴글 1 title: 양포켓몬자연보호 1686 2
7914 [2ch] 일본 괴담 1 title: 양포켓몬자연보호 1220 1
7913 [실화] 도깨비가 살려준 이야기 1 title: 양포켓몬자연보호 2428 2
7912 [단편] 바나나 할머니 2 title: 아이돌의젖홍길동 1178 1
7911 [실화] 군생활 하면서 가장 기묘했던 썰 2 title: 아이돌의젖홍길동 1287 0
7910 [실화] 롯데월드 혜성특급 괴담 1 title: 아이돌의젖홍길동 4990 2
7909 [실화] 화성의 외딴 건물에 있는 화장실에서 일어난 일 1 title: 아이돌의젖홍길동 1569 1
7908 [실화] 홍천 흉가글쓴 사람인데 무속인한테 귓말옴 1 title: 아이돌의젖홍길동 2677 3
7907 [실화] 지리산 산골짜기 계곡 경험담 3 title: 아이돌의젖홍길동 1018 3
7906 [실화] 너네도 같은 꿈 여러번 꾼 적 있지? 1 title: 아이돌의젖홍길동 799 1
7905 [단편] 인터넷에서 봤던 무선운 이야기 3 히히호호 1541 3
7904 [실화] 흉가가 만들어지는 과정.JPEG 1 title: 빨간맛냠냠냠냠 1667 3
7903 [실화] 심청전 다른 해석 1 title: 빨간맛냠냠냠냠 1653 2
7902 [실화] (경험담) 어머니를 살려주신 할머니 title: 빨간맛냠냠냠냠 962 2
7901 [실화] PC실 귀신 title: 빨간맛냠냠냠냠 101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