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LOGIN.png


naver.png  facebook.png  google.png twitter.png  kakao.png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고향에는 사람들이 결코 발도 들이려 하지 않는 동굴이 있었다.


중학생 때, 나는 친구와 함께 거길 탐험하러 갔었다.


그 동굴은 산속에 있는데다 입구에는 철조망이 쳐져 있어, 들어가는 것 자체가 힘든 곳이었다.




하지만 우리는 철조망에 난 구멍을 찾아, 거길 통해 동굴 안으로 기어 들어갔다.


동굴 안은 상당히 넓었지만, 안쪽은 어두워서 잘 보이지가 않았다.


회중전등을 켜서 안을 살펴보는데, 바닥에 있는 무언가가 불빛을 반사하고 있었다.


22725A475703C1792D0587



다가가 잘 살펴보니, 손바닥에 올라탈 정도 크기의 털뭉치였다.


나는 당시 학교에서 유행하듯 돌던 이야기에 나오는 케사랑파사랑이라고 생각했다.


[우와, 케사랑파사랑이다.]




[진짜야?]


나랑 친구는 잔뜩 들떠 떠들었다.


손에 올려보니 단순한 털뭉치치고는 좀 무거웠다.




이상하다 싶어, 나는 털을 헤쳐보았다.


안에서는 사람 눈알이 튀어나왔다.


[으아아아악!]




나는 소리를 지르며 그걸 동굴 벽에 내던졌다.


그러자 동굴 안에서 웃음소리가 들려오기 시작했다.


[아하하하하...]




[아하하하하...]


[아하하하하...]


수많은 아이들이 웃고 있었다.




게다가 웃음소리는 점점 우리에게 다가오고 있었다.


무서워진 우리는 서둘러 동굴을 빠져나와 철조망 구멍으로 나왔다.


도망치다 문득 뒤를 돌아보니, 수많은 아이들이 철조망에 달라붙어 우리를 바라보고 있었다.




왜 철조망 구멍으로 나와서 쫓아오지 않는건가 싶었지만, 그것만으로도 충분히 무서웠다.


벌써 수십년전 일이지만, 나도 친구도 아직 이 일은 생생하게 기억하고 있다.


지금 그 동굴은 절에서 입구를 둘러싸듯 나무로 당을 세우고, 관음보살을 모셔 '암혈 관음당'으로 만들어놨다.




종종 타지에서 젊은이들이 참배하러도 오는 것 같고.


하지만 나와 친구는 여지껏 한번도 참배하러 간 적이 없고, 앞으로도 안 갈 생각이다.



Illust by 느림보(http://blog.naver.com/loss1102)





출처: http://vkepitaph.tistory.com/981 [괴담의 중심 - VK's Epitaph]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실화 고어, 잔인한사진, 혐오,하드코어 류의 자료는 올리지 않습니다. 3 title: 잉여킹운영자 10986 7
공지 글이 잘려보이시는 경우, 모바일 짤림 댓글달아주시면 수정해드리겠습니다 3 title: 잉여킹운영자 12421 2
6399 2ch [번역괴담][2ch괴담][670th]어두운 논 여고생너무해ᕙ(•̀‸•́‶)ᕗ 133 0
6398 2ch [번역괴담][2ch괴담][671st]용기가 났습니다 file 여고생너무해ᕙ(•̀‸•́‶)ᕗ 121 0
6397 2ch [번역괴담][2ch괴담][671st]용기가 났습니다 file 여고생너무해ᕙ(•̀‸•́‶)ᕗ 89 0
6396 2ch [번역괴담][2ch괴담][672nd]마네킹 대가리 2 여고생너무해ᕙ(•̀‸•́‶)ᕗ 153 0
6395 2ch [번역괴담][2ch괴담][673rd]앞에 보이는 자전거 여고생너무해ᕙ(•̀‸•́‶)ᕗ 124 0
» 2ch [번역괴담][2ch괴담][674th]팔이 없는 시체 file 여고생너무해ᕙ(•̀‸•́‶)ᕗ 148 0
6393 2ch [번역괴담][2ch괴담][675th]케사랑 파사랑 file 여고생너무해ᕙ(•̀‸•́‶)ᕗ 93 0
6392 2ch [번역괴담][2ch괴담][676th]금속이 마찰하는 소리 ] 여고생너무해ᕙ(•̀‸•́‶)ᕗ 101 0
6391 2ch [번역괴담][2ch괴담][677th]스케이트보드 file 여고생너무해ᕙ(•̀‸•́‶)ᕗ 102 0
6390 2ch [번역괴담][2ch괴담][678th]한밤 중, 창밖의 여인 여고생너무해ᕙ(•̀‸•́‶)ᕗ 96 0
6389 2ch [번역괴담][2ch괴담][679th]중고차의 비밀 여고생너무해ᕙ(•̀‸•́‶)ᕗ 131 0
6388 2ch [번역괴담][2ch괴담][681st]낭떠러지 절벽 여고생너무해ᕙ(•̀‸•́‶)ᕗ 195 0
6387 2ch [번역괴담][2ch괴담][682nd]기숙사의 문지기 여고생너무해ᕙ(•̀‸•́‶)ᕗ 189 0
6386 2ch [번역괴담][2ch괴담][683rd]처음 보는 생선 여고생너무해ᕙ(•̀‸•́‶)ᕗ 195 0
6385 2ch [번역괴담][2ch괴담][684th]불을 지키다 여고생너무해ᕙ(•̀‸•́‶)ᕗ 140 0
6384 2ch [번역괴담][2ch괴담][685th]해수욕장 근처 캠핑장 여고생너무해ᕙ(•̀‸•́‶)ᕗ 179 0
6383 2ch [번역괴담][2ch괴담][686th]4년에 한번 사고를 당하는 남자 여고생너무해ᕙ(•̀‸•́‶)ᕗ 132 0
6382 2ch [번역괴담][2ch괴담][687th]이미지 체인지 여고생너무해ᕙ(•̀‸•́‶)ᕗ 136 0
6381 2ch [번역괴담][2ch괴담][688th]텅빈 쓰레기통 여고생너무해ᕙ(•̀‸•́‶)ᕗ 119 0
6380 2ch [번역괴담][2ch괴담][689th]바닷속 밀짚모자 여고생너무해ᕙ(•̀‸•́‶)ᕗ 97 0
Board Pagination Prev 1 ...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 343 Next
/ 3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