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화

몇년전 겪은 공포실화

title: 고양이3티끌모아티끌2020.11.17 01:09조회 수 580추천 수 3댓글 4

    • 글자 크기

이 이야기는 제가 겪은 백퍼실화 이야기입니다

필력이 많이 딸려서 음슴체...

저는 부모님이랑 떨어져 혼자 서울에 살고있는데 그때도 설날이라 시골에 내려와 있었음

제가 잠자리가 바뀌면 잠을 잘못자서 그날도 새볔 3시정도 까지 tv보면서 깨어있었슴

3시좀 넘어서 엿던가 닭울음 소리가 나는거임 근데 닭울음 소리가 머라그래야돼나 맑은 꼬끼오가 아니라 끼에엑???

이런 기분 나쁜 소리가 나는거임

그다음날도 비슷한 시간대에 똑같은 소리가 나길래 집에 닭도 키우나보다 하고 그다음날 아침 축사를 가보니 염소 토끼 개는 보이는데 닭은 없는거임

염소가 그런소릴 낼순 없을거같고 토끼나 개도 도저히 그런소릴 낼수는 없을거 같앳음

그래서 할머니한테 어제 새볔에 닭울음 소리가 났는데 이근처에서 닭키우냐고 물어보니까

이 마을엔 닭키우는 집 없다고 진짜 닭울음소리냐고 묻는거임

좀 이상한 닭울음소리엿다고 하니까 갑자기 할머니가 소주대병하고 귤몇개 집어드시더니

나를 끌고 축사 뒤에 있는 폐가로 가는거임

그러더니 소주대병을까서 집에 뿌리면서 왜 애한테 해코지냐고 생전 듣도보도 못한 욕을하시는거임

내가 겁이 없는 편인데 그때는 진짜 오줌찌릴뻔...

소주 대병을 다뿌리시고 할머니가 귤까시면서도 욕을 하시는데 내가 알던 할머니랑은 너무 다른 이미지 였음

그렇게 한바탕 욕을하시고 집에 오면서 그러는데

내가 태어나기도 전에 저집에 남자가 다른여자랑 눈맞아서 야반도주 했는데

거기살던 할머니가 맨날 술마시면서 우니까 우리 할머니가 찾아가서 대판싸운 뒷날 그 할머니가 농약먹고 자살하셧다는거임

그 이후로 우리할머니가 이상한 닭울음소리에 시달리다가 제사지내주고 난뒤로는 괜찮아 지셧는데 나한테 그소리가 들린다하니까 화나셔서 쫒아가신거라고함

내가 월래 귀신은 안믿는데 이 사건이후로 공포영화 못봄;;

재미없는 이야기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당 헤헿

 

 

 

출처 : 루리웹 이노리개

    • 글자 크기
신촌바 괴담 1편 (by skadnfl) 제가 모텔에서 직접 겪었던 실화입니다 (by 티끌모아티끌)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11324 실화 군대에서 들은 괴담2 도네이션 256 3
11323 실화 머리 무덤2 도네이션 247 2
11322 실화 최전방 불고기GP 괴담 +댓글2 도네이션 222 2
11321 실화 GOP괴담2 도네이션 200 2
11320 전설/설화 팽후와 감녕2 Envygo 301 2
11319 전설/설화 저주받은 유골2 Envygo 282 2
11318 Reddit 굴러가는 소리2 Envygo 231 2
11317 실화 주유소3 Envygo 404 3
11316 전설/설화 명당과 도깨비2 Envygo 305 2
11315 전설/설화 최치원과 쌍녀분가2 Envygo 236 2
11314 실화 도로2 Envygo 302 3
11313 전설/설화 팔공산 괴담 +댓글2 Envygo 338 3
11312 전설/설화 유령에게 음악을 배운 여인2 Envygo 219 2
11311 전설/설화 악마의 성명문2 Envygo 251 2
11310 2CH [일본 2ch 괴담] 저주의 인형이 있는 절 - 2편2 skadnfl 160 2
11309 2CH [일본2ch괴담] 저주의 인형이 있는절 1편2 skadnfl 159 2
11308 실화 신촌 바 괴담 2편3 skadnfl 287 2
11307 실화 신촌바 괴담 1편6 skadnfl 409 2
실화 몇년전 겪은 공포실화4 title: 고양이3티끌모아티끌 580 3
11305 실화 제가 모텔에서 직접 겪었던 실화입니다2 title: 고양이3티끌모아티끌 509 4
첨부 (0)
로그인

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