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펌] 성범죄자들만 골라 죽인 남자

형슈뉴2014.11.27 04:46조회 수 1427추천 수 2댓글 3

    • 글자 크기
1983년 캐나다 빅토리아주 

경찰서로 한 통의 소포가 전달됐다 

발송인은 EXECUtione(사형집행자) 

해당소포에는 비디오가 담겨져 있었고 

그 영상에는 연쇄살인의 범인을 자처하는 남자가 담겨져 있었다 

당시 캐나다는 전국적으로 특정인을 살해하는 연쇄살인범이 등장했다 

시체는 항상 심하게 훼손된 상태에서 발견되었고 

삼자어 토막나기까지 했다 

하지만 대대적인 수사에도 전혀 진전이 없었고 
피해자는 이미 9명을 넘긴 상태였다 

하지만 언론 및 시민들은 전혀 동요하지 않았다 
되려 응원하는 자들마저 생겨났다 


그 살인 대상자들은 전부 성범죄자들이었기 때문이다 

비디오에는 사형집행자라 자처하는 남자가 자신의 얼굴을 가린채 
자신이 살인을 하게 된 계기를 들려주었다 


-비디오 본문 내용- 
사랑하는 사람이 있었다 
내 첫 사랑... 

그녀와 난 3년간 남부럽지 않은 사랑을 이어갔다 

우린 결혼을 하고 조그마한 가게를 운영할 계획도 갖고 있었다 

그 일이 일어나기 전까진 말이지... 



작년 이 때쯤 

그녀는 내 품을 떠나 하늘나라로 떠나버렸다 
자살이었지 

그녀가 왜 그랬는지 아나? 

쓰레기 같은 놈들에게 성폭행을 당했다 


쓰레기 같은 것들이 내 소중한 그녀를 감금하고 강간했다 


하지만 당신들이 그들에게 내린 처벌은 너무나도 가벼웠다 

하물며 몇일 만에 보석금으로 나오기도 했었지 


하루하루를 약에 의존하던 그녀는 
집 밖으로 나오지도 못하고 우울증에 시달리다 내 곁을 떠난것이다 


내가 살인을 하게 된 이유는 단 하나다 


당신네들이 할 수 없다면 

이 쓰레기들을 직접 처리하는 방법 뿐이다. 




비디오의 내용은 다른 시점으로 바뀌었다 

어두운 지하실 같은 곳 

한 남자가 눈이 가려친 채 알몸으로 의자에 묶여있었다 


옆에는 사형집행자를 자처했던 남자가 여러 도구들을 손질하고 있었다 

그리고 펜치를 집어들더니 의자에 묶인 나자를 향해 말했다 


"1분 동안 나는 쓰레기 입니다 를 30번 외치면 살려주겠다" 

말이 끝나기 무섭게 의자에 묶여있던 남자는 

나는 쓰레기입니다를 연발했다 


그리고 펜치를 든 남자는 
의자에 묶인 남자의 발톱을 뜯어내기 시작했다 



의자에 묶여잇던 남자는 

남발했던 말을 멈춘 채 비명을 지르기 시작했다 

남자는 양발과 양손을 번갈아 가며 발톱을 하나 뜯고 손톱을 하나 뜯어내고 있었다 

비디오를 시청하던 경찰들은 잔혹한 영상앞에 이미 몇몇은 등을 돌린채 말이 없었다 


"1분이 지났다 넌 18번 밖에 하지 못했어" 

남자는 살려달라며 울고불고 난리를 피웠다 

하지만 집행자는 치과기구를 입에 물리더니 펜치로 생 이빨을 뽑아낼 뿐이었다 

집행자는 중간중간 그 남자에게 약물을 투여하는 장면도 보았는데 
고통을 가중하기 위한 것인지 강화제인지는 알 수 없었다 


마취제가 아니었던 것은 확실할 것이다 

비디오 영상이 10분을 경과하면서 의자에 묶인 남자는 더이상 말이 없었다 

영상은 이런 식으로 20분을 지속하였다 


그 끄은 머리에 못을 받으며 마무리 되었다 


영상이 끝나기 무섭게 경찰서에는 비번자들까지 긴급 소집하여 
대대적인 수사를 진행시켰다 

해당 남자와 신체크기, 목소리 등을 대조하고 비슷한 장소가 있는 곳을 탐색, 
성폭행을 당하고 자살했던 피해자 등 


전혀 진전이 없던 수사에 어느정도 물증이 확보되기 시작했고 

두달 후 

남자는 벤쿠버에서 체포되었다 

32세의 철물점을 운영하던 남자였다 


그는 경찰서에서 담담한 표정으로 자신의 죄를 순순히 자백했다 
그리고 전혀 후회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그리고 그날 밤 그는 유치소에서 숨겨둔 청산가리 알약을 먹고 자살했다 

그는 줒ㄱ기 전 분필로 벽에 유서를 남겼다 

'안나, 난 아마도 지옥에 갈테니 죽어서도 널 만날 수 없겠구나.. 
슬프지만 널 지켜주지 못한 내 죄라고 생각해 
형제들이여, 난 이제 세상을 떠나지만 
내가 가더라도 마져 청소해주세요' 

가족이 없던 그의 시체는 아무에게도 인계되지 않았으며 
장례절차를 밟고 묘지에 묻혀졌다 


경찰은 남자가 자살한 다음 날 
공식적으로 사건이 마무리 됐음을 선포했고 
남자가 알약을 먹고 자살했음을 발표했다 


언론은 대대적으로 이 사건을 보돠게 되었고 

그의 장례식장 앞에는 많은 조문 행렬이 이어졌다 


그중 몇몇은 그가 죽인 성폭행범에게 피해를 당한 여성이었다 

그리고 3개월이 지났다 
사람들의 기억에서도 차츰 사건이 잊혀지고 이ㅣㅆ을 무렵 

토론토에서 토막난 시체가 발견되었다 

그는 1년전 성폭행 혐의로 구속됐었던 남자였다 

이후 동일한 사건은 꾸존히 발생하였으며 

경찰은 공식적으로 '개인'이 아닌 '집단'에 의한 사건이라고 판정지었다 

하지만 수많은 노력에도 끝내 범인은 커녕 단서하나 찾지 못했다 


근 5년 동안 지속되었던 이 사건은 

전국 성범죄자들에게 지ㅣ옥같은 시기였다 

하물며 신변보호를 요청하는 성범죄자들도 생겨났다 

그 5년은 캐나다에서 성범죄율이 가장 낮았던 시기였다 


[출처] 오늘의유머 -페이스북 


퍼올 수 없는 게시물이라 직접 옮겨 적는 과정에서 오타가 있을 수 있댱 ㅜㅜ 
너그럽게 이해해줭!!!
    • 글자 크기
으드득 으드득 (by 형슈뉴) [펌] 미아리 사창가 실화 (스압) (by 형슈뉴)
댓글 3

댓글 달기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