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역 모텔 귀신 실화
금강촹퐈 14 일 전 조회 5262 댓글 3 추천 5





제 여자친구는 서울쪽에 살고있고, 저는 부산에서 살고 있습니다. 

이틀전이 300일이라 제가 서울로 올라가서 같이 놀았는데요. 

한강공원에서 저녁 늦게 치킨에 맥주 한 잔 걸치고 영등포 시장 쪽에 있는 모텔에 가서 묵기로 했습니다. 


어떤 모텔인지는 확실히 말씀드리기는 애매하구요. 

여튼 갔는데 특실이 6만원이고 기본방이 5만원 하더군요. 


그냥 더위에 지치고 피곤해서 뭐 필요없을 것 같은 느낌이 들어서 기본방을 잡으려는데 

거기 카운터 직원분이 자꾸 6만원 방을 추천해주는 겁니다. 


저는 필요없다고 5만원을 건네면서 계산을 하려는데 

직원분이 "5만원 현금으로 하셨으니 방 업글 해드릴께요.. 607호로 가세요" 라고 하고 특실을 줬습니다. 

그냥 특실 주니까 좋다는 생각이 들어서 엘리베이터 타고 6층으로 올라갔죠. 



607호는 그런데 저 구석 끝방이더라구요 옆에 바로 창고 있고 

들어가니까 방도 깔끔하고 시설도 좋아서 마음에 들었습니다. 

가서 여자친구랑 저는 샤워하고 나와서 모텔에 있는 PC로 영화를 봤드랬죠. 


영화 제목이 인디 뭐 어쩌고 한 공포 영화 였는데 그나마 있는 영화중에 평점이 높아서 봤습니다. 

영화를 보고있던중에 여자친구는 피곤한 지 벌써 살짝살짝 졸고 있더군요. 


제가 담배를 계속 끊다가 다시 태우게 되었는데 여자친구한테는 비밀이었던지라 

여자친구 잠든김에 담배 한 대 몰래 태우고 오면 딱이었습니다. 


영화를 정지시켜 놓고 잠시 나가서 엘리베이터 앞에서 담배를 태우고 다시 방에 들어갔는데 

소름이 돋았던 게 

분명 정지 시켜놨던 공포영화인데 귀신나오는 장면이 무슨 렉걸린듯이 계속 반복되는거에요. 

그리고 문여는 동시에 걸어놨던 옷이 털썩하고 떨어지더군요. 창문도 안열어놨고 에어컨만 켜놨는데. 

그리고 반복되는 공포영화의 장면이 무서워서 PC를 끄는데 생각을 해보니 스피커는 켜져있는데 소리는 안나오고 

영상만 반복되는게 뭔가 소름이 돋더군요. 


워낙 무서워서 담배냄새고 뭐고 여자친구를 흔들어 깨웠는데 

여자친구가 일어나자마자 여기서 나가자고 여기서 자기 싫다면서 급하게 자기 짐을 챙기는 겁니다. 


일단 저도 옷을 걸치고 따라 나와서 엘리베이터를 타고 내려가는데 

여자친구가 하는 말이 "오빠 담배 피고 들어왔지" 라고 하는거에요. 

사실 전 속으로 한편으론 여자친구가 자는척하고 저를 골탕 먹이려고 이런 이벤트를 준비했나 싶어 다행이다 싶었는데 

이어지는 여자친구 말이 

"나 피곤해서 잠들었는데 꿈에서 오빠가 나가는 거 까지 느꼈다. 근데 오빠가 나가자마자 
이상한 여자가 한 명 들어오는 소리가 나더니 미친듯이 웃으면서 방을 돌아다니더라. 
계속 웃으면서 돌아다니는데 나는 정신은 들지만 몸이 꼼짝달싹 못하겠더라. 그리고 오빠가 다시 들어올 때 
끼야악하고 비명소리가 들렸는데 그 비명소리가 방밖으로 나가는게 아니라 방 구석 모서리에서 들렸다. 
그래서 나가자고 한거다. 
아직 안에 있는것 같다." 

그 말 듣고 소름 돋아서 엘리베이터 밖으로 나오면서 바로 사람 많은 거리로 여자친구랑 나왔네요 ㅠㅠ 

영등포역 앞에 있는 맥도날드에서 밤샜어요. 

여튼 좋은 기억은 아닌거 같네요 ㅠㅠ 









이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지인과 공유해보세요.

아직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댓글3
title: 메르시운영자 2015.04.26
1500포인트에 당첨되셧습니다. 축하드립니다!!
title: 짱구리엘 2017.10.05
대에박 ○ 퍼가요!

random.gif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따봉 수
2558 한국이 정말 안전한 나라인지 실험 1 아리가리똥 400 4
2557 사람을 죽여도 이것만 하면 사회봉사로 끝남 1 title: 이뻥아이돌공작 496 4
2556 아찔한 세차장 title: 빨간맛아리수드라 305 3
2555 비행기에서 잠이 오지 않는다 3 노랑노을ᕙ(•̀‸•́‶)ᕗ 877 4
2554 女기서 나가! 1 게임폐인 1133 4
2553 흔한 치킨 후기 4 title: 이뻥아이돌공작 698 5
2552 학창시절 약간 무섭고 약간 야했던 꿈.. 5 title: 축구팀1김스포츠 1631 5
2551 나무 공구함 5 title: 빨간맛아리수드라 1105 5
영등포역 모텔 귀신 실화 3 금강촹퐈 5262 5
2549 ???: 인간...나도 도와주겠다.. 3 참!이슬 704 4
2548 호주 사는 형님 근황 3 title: 두두두두두ㅜㄷ두안구정화죽돌이 750 4
2547 매복 사랑니 빼는 법 2 익명_937aea 686 4
2546 구경거리 된 거대인간 1 익명_3149d8 807 4
2545 엄마 우유 주세...오우야 2 여고생너무해ᕙ(•̀‸•́‶)ᕗ 1210 4
2544 [펌] 82쿡 현직 약사가 올린 글 3 익명_86ba29 737 4
2543 악동뮤지션 이찬혁 근황 5 title: 빨간맛냠냠냠냠 528 3
2542 이거 누가 그랬어? 3 금강촹퐈 357 3
2541 버림받은 새끼 사자와 함께한 11년 2 title: 아이돌의젖홍길동 633 3
2540 썅x 3 노랑노을ᕙ(•̀‸•́‶)ᕗ 597 3
2539 덴마크의 독특한 아파트 4 title: 케이셱스피어 500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