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숙자, 속지말자.
title: 양포켓몬패널부처핸접 2018.05.07 조회 3165 댓글 4 추천 4







-------------------

제가 서울에좀 올라가려고 몇호선에서 계단을 오르고 있는데....

노숙자분이 있더군요.

그래서 제가 1000원을 던져줬더니

뭔가가 이상한듯 싶었습니다.

제가 일주일전에도 서울에서 부산으로 가려고 계단을 내려갈때 이 아저씨를 봤거든요?

그런데 일주일 전과 모습 똑같이 그자세만 계속 취하시더군요.

그래서 제가 건드려 보았죠.

살짝이요.

그런데 아무말도 없으시데요,

그래서 제가 '아저씨 , 저기 일어나 보세요'

라고 말하니까 아무말이 없으셔요 - _-

그래서 제가 아저씨가 슨 모자를 벗겨보니까....

좀 모자가 어찌나 잘 안벗겨 지던지,,,

접착제를 붙여놨나 -_-

그런데... 인형이더라구요 -_-

사람들 눈치 못채게 일부러 마네킹 같은거 해놓은다음에 눈치못채게 모자 씌워놓고

돈받는 통 냅뒀나봐요.

사람들 눈치 안채게 어떻게 이런 수법을 썼는지 몰라요;

그래서 제가 그 마네킹의 옷을 들쳐봤더니

이상한 아저씨가 갑자기 절 째려보면서 계단을 올라오는거에요. 저를향해.

그래서 순간 놀라서 도망쳤죠.

그러더니 아저씨가 소리를 지르면서

뭐라고 한것같은데, 무조건 뛰었죠.

그후론 저도 잘 모르곘네요.

그런데 솔직히 이런 노숙자들 많아요.

진짜 사람 아니도 인형 갖다놓거나,

아니면 뭐 다리나 눈 먼 노숙자를이 돈 요구할때

진짜 정상인인데 그짓한다거나.

그런일 많으니까 불쌍하다고 속아넘어가시지 마시길,

의심스러우시다면 그냥 눈먼 장애인 돈이 들어있는 통에 잠시 손 넣어보시면

대부분 '이런 X발놈이'

이러시거나 갑자기 손을 탁 잡으실것같네요, 뭐 진짜로 몸이 불편하신 분이실지는 모르곘지만요...

그런데 제가 부산에 있어봐서 아는데

큰 절앞에 노숙자들 꼭 1명씩 있어요.

절앞이라 사람들이나 스님들이 성격이 좋다보니까 아무리 돈이 적어도 100원~ 500원짜리는 금물이더군요.

거의 1000원~10000원 이정도 -_-

어떤분은 10만원 수표로.,...

미쳤죠 미쳤어....

그래서 돈이 들어있는 통보니까 한 20~40만은 있는것 같대요 -_-

노숙자 들한테도 자리와 서열이 있더군요,

참... 노숙자들 돈벌기 쉬운 직업입니다...

자리만 좋으면 한달에 몇백만원은 기본 -_-








패널부처핸접

(자)z를 (연)마하여 (보)z를 (호)강시키자 자 ! 연 ! 보 ! 호 !

댓글4
title: 완소정수정 2015.03.21
부산역근방에도 정말많아요
역근처는 어디든 조심해야할거같아요ㅠ
에디터 취소
지혜로운바보 2016.01.09
노숙자들 정말 많아요.. 진짜 노숙자인지는 알길이 없지만서도..
에디터 취소
title: 투츠키9원이랑호랑 2016.04.22
진짜 능력 안되는 분들도 계시고 쉽게쉽게 돈 벌려고 거짓말하는 사람들도 있고!
에디터 취소
title: 밧대리Dorothy 2016.09.23
저는 안줍니다.
에디터 취소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