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호구들을 위한 한남자의 조언 (2탄)
익명_f4b5c0 2018.05.15 조회 752 댓글 0 추천 0






우연히 알게되었는데 내 글을 퍼간 분들이 몇 있었음. 열심히 쓴 것에 대해서 나름 뿌듯

 

오늘도 남자들이 호구당하지 않고 각자 좋은 여자를 만났으면 하는 마음에 또 2탄을 써내려감.

 

먼저 본인도 최근에 이런 일이 있었기에 다시 한번 남자들에게 알려야 될 필요성을 느낌.

 

이 글을 읽는 지금 순간에도 상대방(여성)의 답장을 기다리면서 카톡을 수시로 확인하는

 

남자들은 꼭 한번은 읽어보았으면 함.

 

가장 먼저 카톡 3번 이상 씹으면 당신에게 관심이 없다고 판별해도 좋다.

 

단 ‘헐 내가 읽씹했었네 미안 ㅠ’ 이런 흐름의 대화가 이어지면 가능성을 조금 열어두어도 좋다.

 

그리고 서로 업무중에는 누구나 바쁠 수 있다. 그 부분은 충분히 이해한다. 하지만 퇴근 이후에

 

연락이 뜸하거나 읽씹은 당신에게 관심도가 딱 그정도라는 이야기이다.

 

설령 휴대폰을 안보고 있었겠지 하는 생각은 접어두길 바라는 마음. 한밤중이나 새벽을 제외하고

 

하루가 지났는데도 답장이 오지 않으면 그여자에게 당신은 있어도 없어도 그만이라는 팩트.

 

심지어 남자들도 휴대폰을 자주 들여다보는데 여자들은 어떨지 한 번 생각해보길.

 

예외로 이따금씩 ‘밀당’ 이라는 스킬을 사용하는 여성이 있긴하다. 바로 답장을 하면 괜히 본인이

 

가벼워 보일까봐 천천히 답장하는 경우도 있는데 그건 일단 당신 이야기가 아닐 가능성이 높다.

 

단 한번도 먼저 연락온 일이 없다면 관심이 있다고 보기 매우 어렵다. 의외로 여자들도 당연X,

 

아마시X 이런 소개팅 채팅 앱을 사용하는 부류가 많다.

 

그런 곳에서 처음보는 이성과 채팅하고 연락은 주고받으면서 당신에게는 먼저 연락하지 않는다?

 

관심이 딱히 없다는 것이다.

 

아 그리고 제발 카톡 프로필에 적힌 멘트,사진,노래 등을 보고 본인과 관련있다고 착각하지 말자.

 

너무 현실적인 팩트만 때려박았으니 약간의 조언아닌 조언도 남겨줘야 한다고 생각

 

물론 그냥 필자의 개인적인 생각일 뿐 무조건 맞다 틀리다라는 이야기는 아님. 참고하시길

 

연락하던 이성이 급작스럽게 ‘피곤하다 자야겠다’ 등의 대화를 중단하는 멘트를 날리면 잡지말자.

 

일단 오늘은 그만 집적대라는 지시이니 붙잡기는 ㄴㄴ (한번쯤은 뭐 상황에 따라)

 

상황이 애매할 땐 여자가 피곤하다 할때 ‘잘자’ 라고 보내보면 십중팔구 ‘웅웅 오빠도잘자‘

 

예외로 ‘지금 안잘건데 잘려궁?? or 웅 내일 일어나서톡할게’ 라면 이번 프로젝트는 성공률 90%

 

정말 남자들 모두 호구잡히지 않고 예쁜사랑 나누며 살았으면 함.

 

카톡창 11111111 떠있는 사람중의 한명이 되지는 말자.

 

주말 10시 저녘에 피곤해서 자야겠다…이런 말을 억지로 믿지도 말자

 

이따금씩 주말에도 연락이 잘오고 답장이 빠르다….그거 아니다.

 

단지 그날 헌팅이 잘 안되거나 클럽줄이 유난히 길었던 날…………

 

다들 서로 충분히 사랑하는 아름다운 만남 갖길 바라면서 추후에 3탄으로 돌아옴.

 







댓글0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공지 썰&만화 게시판 미성년자 회원님들 이용 제한 공지사항 3 익명_355894 3841 2
4854 성대모사의 달인 익명_273441 84 0
4853 친구와 함께 즐거운 방탈출 게임을 했던 이야기 익명_4528e3 126 2
4852 엄마없는 흙수저의 추억.. 익명_c73540 163 1
4851 경찰서 다녀옴 1 익명_238e58 208 1
4850 물리선생 지인 썰 1 익명_4d04b1 235 2
4849 담배 피는 여자.manwha 익명_41867c 181 1
4848 똥꼬충 군대 선임썰.manhwa 익명_12c170 167 0
4847 그와 그녀의 사랑이야기 2 익명_6a4f15 56 0
4846 그와 그녀의 사랑이야기 1 익명_b8da33 106 0
4845 성추행을 경험한 여성.manhwa 4 익명_783038 686 0
4844 성병 조직검사 하다 뒤질뻔한 썰 2 익명_f9c23e 613 0
4843 천하제일 보지대회 1 익명_84d8dc 1052 1
4842 내일은 청소왕 1 익명_295c23 361 0
4841 호구들을 위한 한 남자의 조언 (4탄) 익명_5208a2 277 1
4840 [만화] 고라니 길 건너는 만화 익명_e9bc62 268 0
4839 호구들을 위한 한남자의 조언 (3탄) 익명_a53a87 346 0
호구들을 위한 한남자의 조언 (2탄) 익명_f4b5c0 752 0
4837 한 남자의 좋은 여자 판별하는 법 (1탄) 3 익명_72c387 944 1
4836 여사친이랑 2:2 놀음 (feat.고자) 1 익명_cdce33 1009 0
4835 펌) 10년된 남사친이랑 키스한 썰 1 익명_2c9bc1 899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