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건/사고

본 것 중에 가장 공포스러웠던 비행기 사고 (유령비행기)

title: 풍산개안동참품생고기2014.11.24 06:48조회 수 5513추천 수 1댓글 2

    • 글자 크기
헬리오스 항공 522편 추락 사고, 그리고 일명 "유령비행기" 사건...... 


2005년 승무원을 포함한 120명을 태운 비행기가 키프로스에서 출발. 그리스 아테네를 경유해서 프라하로 갈 예정이었음 
비행기는 겉보기에는 예정대로 순항하는 것 같았고, 30분후에 목적지인 그리스에 도착. 
근데 이 비행기가 아테네 공항에 착륙하지 않고, 계속 고도를 유지한채로 상공에서 떠있기만 했음 

관제탑과 교신도 계속 되지 않자, 대략 2시간후 사태가 심상치않다고 판단한 그리스에서 비행기의 상황을 확인하러 전투기를 보냈는데 
비행기에 가까이 접근한 전투기 조종사가 창문을 통해 확인한 비행기 내부의 모습은..................... 



비행기내에 움직이는 사람이 아무도 없었음. 승객들은 산소마스크를 쓰고 있었지만, 전혀 미동도 없었고 
조종석에서도 기장은 자리에 없고, 부기장은 이미 기절해있던 상태.. 


그때 어떤 한 남자가 갑자기 조종석으로 들어와서 조종간를 잡았는데, 곧 비행기의 고도가 떨어지면서 그대로 추락 
결국 120명 전원 사망했음... 

사고를 조사하는 와중에, 사망자들은 사실 추락으로 인해 사망했다는 사실이 밝혀짐.. 
그러니까 어찌됬든 의학적으로 살아있는 상태였기는 했다고;; 


사고원인은 정말 아주 단순한 정비사의 사소한 실수 때문이었는데, 이로인해 기내의 여압장치에 문제가 생겼고 
비행기가 이륙하고 고도가 점점 올라가자 기장과 부기장, 그리고 승객들 모두 산소부족으로 실신. 
비행기내에 있는 사람들이 저산소로 인한 뇌사상태에 빠져 사실상 죽은 것과 다름없던 상황에서 
비행기를 조종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는데, 자동조종장치 덕분에 목적지까지 혼자서 비행했던 것이었음. 


그리고 비행기가 추락하기 직전, 전투기 조종사가 목격했던 비행기내의 유일한 생존자는 
조사결과 그 비행기의 승무원이었음.... (그것도 원래는 그 비행기에 탑승할 예정이 아니었던;;) 

특수부대 출신에, 스쿠버다이빙 경력이 있었기때문에 기내에 남아있는 여분의 산소통과 비상용 산소탱크을 이용해서 살아남을 수 있었고 
쓰러져있는 기장을 깨우려고 하는 등 상황을 해결하려고 필사적으로 노력했지만 
결국 연료부족으로 인해 땅으로 추락하는 비행기의 조종석에 앉아 
비행기의 고도를 유지하려는 마지막 시도가 실패로 끝나는걸 보면서, 몇분후 자신이 죽을거라는 사실을 직감하며 곧 추락으로 사망 
(마지막의 마지막에.. 옆에 비행해있던 전투기를 발견하고 추락한다는 손짓을 한 후 비행기는 급하강하면서 그대로....) 

다른 승객들은 잠자듯이 조용히 죽음을 맞았을거라고 하더라.. 그나마 다행일지도;;;; 



조사관들이 사고를 면밀히 조사해서 사고 당시의 상황을 재구성해봤는데 
이륙후 얼마 안되서 객실내에 산소가 희박해지면서 일대 혼란이 발생했고, 
사태가 심각하다는걸 깨달은 그 승무원은 통로의 산소마스크를 사용하면서 이동하여 비밀번호를 누르고 조종실에 들어갔다가 
기장과 부기장이 기절해있는걸 발견하고 조종석에 있는 산소통을 이용해서 기장을 깨우려했으나 실패 
그 사이 객실에 있던 승객들과, 자신의 동료들... 그리고 동승했던 애인은 산소부족으로 이미........ 

그 승무원이 왜 다시 객실로 돌아갔고, 
비행기가 추락하기 직전에 다시 조종실에 들어가 조종간을 잡을때까지 그 몇시간동안 
살아있는 사람이 한명도 없는 그 객실에 홀로 남아 무슨 생각을 했고, 어떻게 있었는지는 영원히 풀리지 않을 미스터리일거라고... 




출처는 예전에 봤던 항공사고수사대.. 정확하게 기억이  안나는 부분은 사건을 다시 검색해서~ 

인명피해만 따지자면, 이것보다 훨씬 더 끔찍하고 안타까운 사건들도 있지만, 갠적으로는 저 사건이 제일 무섭더라. 
자동조종장치로 혼자서 그리스까지 날아간 비행기, 그 안에 있던 승객들은 이미 모두 사망, 
그와중에 수천미터의 상공에서 홀로 남아 마지막까지 필사적으로 노력했으나 결국 비행기의 추락과 함께 죽은 승무원까지;;; 

항송사고수사대를 쭉 보다보면, 진짜 왠만한 공포물보다 더 무서움..ㅠㅜ
    • 글자 크기
댓글 2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350 사건/사고 혐오★★★★★](사진만 따로링크)실화 살인사건1 title: 축구팀1김스포츠 2932 1
349 사건/사고 저는 산에서 살인범을 만났었습니다 title: 고양이3망고오렌지 2816 3
348 사건/사고 파주 전기톱 살인사건 일화1 title: 하트햄찌녀 2797 2
347 사건/사고 우리집 옆집에 살인용의자 살았었음 title: 고양이3망고오렌지 2768 1
346 사건/사고 살인범이 9년 만에 자수하게 된 이유를 얘기하지2 한량이 2708 2
345 사건/사고 미스테리한 이야기 3 체르노빌 원전사고4 title: 두두두두두ㅜㄷ두익명_a26a43 2691 5
344 사건/사고 실제 살인마 만난썰2 title: 연예인1오바쟁이 2669 2
343 사건/사고 후쿠오카 미용사 토막 살해 사건3 도네이션 2579 1
342 사건/사고 남포동 극장 자살사건2 title: 하트햄찌녀 2578 1
341 사건/사고 미스테리한 이야기 4 연쇄살인범4 title: 두두두두두ㅜㄷ두익명_48a1f4 2533 2
340 사건/사고 홍천 물놀이 사고 title: 고양이3망고오렌지 2512 1
339 사건/사고 이전에 오유에 올렸던 실화. 오피스텔 살인사건7 title: 투츠키7엉덩일흔드록봐 2438 3
338 사건/사고 살인공장 731부대의 식사4 title: 양포켓몬패널부처핸접 2400 2
337 사건/사고 부산 아미동의 미해결 살인사건2 title: 투츠키7엉덩일흔드록봐 2390 2
336 사건/사고 육군D병원 살인사건 title: 골드50개우리놀아요:0/ 2383 1
335 사건/사고 실수로 살인을 경험한 자의 목격담2 title: 하트햄찌녀 2357 1
334 사건/사고 한국의 미스테리 사건들1 금강촹퐈 2333 2
333 사건/사고 상가 살인 사건 괴담,,1 title: 메딕셱스피어 2320 3
332 사건/사고 신정동 엽기토끼 살인사건 김선우3 title: 하트햄찌녀 2307 1
331 사건/사고 약간 섬뜩한 해양 실종 사건1 가위왕핑킹 2303 0
이전 1 2 3 4 5 6 7 8 9 10 ... 19다음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