랜덤게시물 단축키 : [F2]유머랜덤 [F4]공포랜덤 [F8]전체랜덤 [F9]찐한짤랜덤

사건/사고

농구선수 처형 살인사건

title: 하트햄찌녀2023.03.24 14:45조회 수 14951추천 수 4댓글 3

  • 10
    • 글자 크기


농구 유망주가 팀을 이탈하는 등 적응을 못하다가 결국 처형을 죽인 살인범으로 전락했다.

복고 재학시절 휘문고 방성윤과 고교 랭킹 1~2위를 다툴 정도로 두각을 나타냈던 정상헌. 그는 192cm의 장신으로, 농구선수로서는

타고난 체격이다. 여기에다 넓은 시야에 스피드, 어시스트와 득점력까지 겸비했다.

대학에서도, 프로에서도 정상헌을 탐냈다. 그는 고려대를 선택했다. 하지만 대학 진학은 불행의 시작이었다. 정상헌은 빛을 잃기 시작했다. 

규율이 센 대학 농구팀의 단체 생활에 적응하지 못했고, 선후배 관계도 좋지 않았다. 결국 정상헌은 잦은 팀 이탈을 반복했고, 3학년 때 자퇴하면서 

대학 생활을 청산했다.

프로농구팀에서는 정상헌에게 미련을 버리지 못했다.  어떻게든 자기 팀에 합류시켜 전력을 보강하려고 했다. 정상헌에게 적극적으로 입단 

제의를 한 팀은 대구 오리온스(현 고양 오리온 오리온스)였다. 이 팀은 2005프로농구 신인드래프트에서 정상헌을 전체 순위 8번으로 깜짝 지명했다. 

코트 뒤로 사라졌던 정상헌의 이름이 거론되자 농구계는 깜짝 놀랐다. 그도 다시 유니폼을 입고 코트에서 뛸 기회를 잡았다. 

하지만 2005~2006시즌이 시작되기도 전에 또 다시 팀을 이탈하는 돌출 행동을 반복했다. 정씨는 입단한 지 7개월 만에 합숙 훈련을 하던 도중 팀을

 이탈하며 명성에 흠집을 내기 시작했다. 그해 9월 초에는 훈련 도중 부상을 이유로 숙소를 떠났고, 3주 정도 연락을 끊고 잠적했다. 

이후 또 한 번 팀을 이탈하자 오리온스는 정상헌을 임의탈퇴 선수로 공시했다. 정상헌은 팀워크와 자기관리가 엄격해야 하는 프로팀에서 불성실

 태도에다가 나약한 정신자세로 조직생활에 적응하지 못했다.

 

그래도 정상헌에게는 아직 코트에서 뛸 기회가 있었다. 이번에는 울산 모비스가 손을 내밀었다. 임의탈퇴 선수는 탈퇴한 팀에서만 뛸 수 있다.

 하지만 정상헌은 모비스와의 트레이드 형식을 통해 재기를 노렸다. 그리고 우여곡절 끝에 2006년 울산 모비스 유니폼을 입었다.

2007년에는 3년간 열애한 한 살 연상의 아내와 결혼하면서 생활에도 안정을 찾는 듯 했다. 2008년 모비스에 입단한 정상헌은 다음해인 2009년에 

상무로 군에 입대해 군 복무를 마쳤다.

제대 후 모비스에 복귀했지만 잦은 음주와 팀 이탈 등으로 번번이 팀 훈련에 참여하지 않았다. 구단에 아무런 통보도 없이 잠적하는 일도 반복했다. 

더 이상 참다못한 구단이 2009년 임의탈퇴 시키면서 쓸쓸히 프로 무대 뒤안길로 떠났다.

정상헌은 ‘농구 천재’로 불릴 정도로 신체조건이나 스피드 등이 완벽했지만, 팀에 적응하지 못하고 팀원들과 어울리지 못하면서 농구 코트를 떠나야만 했다.

그도 더 이상 농구에 미련을 두지 않았다.

농구를 그만 둔 정상헌은 은퇴 후에도 일정한 직업이나 고정 수입 없이 방황하는 시간을 보냈다. 그러다 경기도 화성의 처가에서 생활하며 폐차 

관련 일을 했다. 정상헌의 아내에게는 쌍둥이 언니가 있었다. 정상헌은 아내와 처형이 공동 운영했던 상가 권리금 문제로 처형과 자주 다퉜다. 

처형은 결혼 후 생활능력 없이 빈둥거리는 정상헌을 못 마땅해하며 무시했다고 한다. 그러면서 상당히 오랫동안 갈등하며 반목했다. 두 사람의 갈등은 

회복이 불가능할 정도로 깊어만 갔다.

처형과의 갈등은 결국 살인으로 이어졌다. 2013년 5월 26일 오전 11시~12시 쯤 정상헌과 처형 최 아무개씨(32) 사이에 고성이 오가며 심하게 다퉜다. 

이날 최씨는 작심한 듯 정상헌에게 독설을 쏟아냈다. 한창 목소리가 높아가면서 “너 같은 놈 만날 것 같아 시집을 안 간다”며 정씨를 무시하는 듯한 발언을 했다.

이에 격분한 정상헌은 화를 참지 못하고 처형의 목을 조르기 시작했다. 최씨는 제대로 반항하지 못한 채 점점 힘을 잃어갔고, 결국 숨이 끊겼다.

정상헌은 처음에는 우발적으로 살인했지만 이후에는 ‘완전 범죄’를 노렸다. 그러기 위해서는 처형의 시신을 감쪽같이 처리해야만 했다.

그는 암매장하기로 마음먹고 처형의 시신을 여행 가방에 넣고는 차에 실었다. 그리고 차를 몰아 처가에서 약 9km 떨어진 오산시 가장동 

야산으로 이동해 그곳에 암매장했다. (최씨의 시신은 트렁크에 2일정도 있었다고 알려지기도함)

정씨는 처형 살해 5일 후 아내와 함께 경찰에 처형을 미귀가 신고했다. 수사에 나선 경찰은 정씨로부터 미심쩍은 부분을 발견했다. 

처형 최씨가 타고 다닌는 벤츠가 중고차 시장에 1,200만원에 팔린 정황을 찾은 것이다.

정씨는 운동신경은 좋았지만 머리는 나빴다. 벤츠차량을 판 사람이 정씨였기 때문이다. 경찰은 출석을 요구했고 정씨는 경찰의 끈질긴 추궁에

 "내가 처형을 죽였다"는 자백을 했다. 화성동부경찰서는 정씨를 살인 및 사체유기 혐의로 긴급체포한다. 경찰은 시신수색에 나섰고 오산시

 야산에서 최씨의 시신을 발견했다.

 

재능이 아무리 뛰어나다 한들 성실하지 못하면 얼마 못간다는 교훈을 안겨주는 사건이다. 거기다 성격까지 삐뚫어진 천재는 

주변 사람의 인생까지 망칠 수 있다. 1심에서 징역 25년형은 받은 정씨는 항소했고 2심에서 20년으로 형량이 줄어들었다. 2014년 7월

대법원은 징역 20년을 확정했다. 아내의 가정을 풍비박산 낸 짐승에게 징역 20년형은 너무 가벼워 보인다.

이 살인 사건은 2013년 KNN에서 방송된 현장추적 싸이렌이라는 프로그램에서 두개의 늪이라는 제목으로 가명을 사용해서 방송되었다.

싸이렌에서는 죽은 처형 최씨가 정씨를 짝사랑했었다는 식으로 내용이 나왔지만 이는 사실무근으로 각색된 부분인 듯 하다.




햄지

  • 10
    • 글자 크기
까마귀 고기 먹는 야갤러 (혐주의) (by 트레버필립스) 대한민국에서 실제로 일어났던 엽기적인 사건<<내용추가>> (by 햄찌녀)
댓글 3

댓글 달기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13170 사건/사고 마약의 무서움4 title: 하트햄찌녀 13272 2
13169 실화 장산범과 숨바꼭질한 친누나4 title: 하트햄찌녀 13530 5
13168 사건/사고 폭발하는 건조기5 title: 하트햄찌녀 14322 2
13167 사건/사고 납골당 유골함 열어본 아프리카Bj ㄷㄷ8 title: 하트햄찌녀 15530 4
13166 사건/사고 살인범의 딸이 살인범이 된 아이러니한 사건6 title: 하트햄찌녀 15281 2
13165 혐오 매미는 무슨맛일까? (혐)3 title: 샤샤샤트레버필립스 17475 2
13164 혐오 까마귀 고기 먹는 야갤러 (혐주의)3 title: 샤샤샤트레버필립스 16946 2
사건/사고 농구선수 처형 살인사건3 title: 하트햄찌녀 14951 4
13162 실화 대한민국에서 실제로 일어났던 엽기적인 사건<<내용추가>>6 title: 하트햄찌녀 15626 3
13161 사건/사고 의성 남편 뺑소니 청부살인 사건6 title: 하트햄찌녀 15267 3
13160 미스테리 이사간 친구가 옆집문을 보고 경악한 이유3 title: 하트햄찌녀 18247 3
13159 사건/사고 시부야 엘리트 남편 살인 사건2 title: 하트햄찌녀 17250 2
13158 사건/사고 고층아파트만 털어간 도둑4 title: 풍산개루돌프가슴뽕은 15219 2
13157 사건/사고 톨게이트 240km 과속 사고6 title: 하트햄찌녀 23037 2
13156 사건/사고 복수가 뭐라고, 제주도 중학생 살인 사건8 title: 하트햄찌녀 20451 2
13155 기타 도심 한복판에 있는 교도소5 title: 양포켓몬반지의제왕절개 18986 2
13154 사건/사고 거제도 유부녀 실종 (영아유기)사건 *분노주의*9 title: 하트햄찌녀 15146 3
13153 사건/사고 전북대병원 여중생 살인사건9 title: 하트햄찌녀 18896 3
13152 사건/사고 차 기스를 막기위해 남성이 한 행동7 title: 하트햄찌녀 17218 2
13151 사건/사고 2월 21일자 홍콩모델 실종 토막사건 (진행중)5 title: 하트햄찌녀 17502 2
첨부 (10)
1679635901744.png
373.0KB / Download 10
1679636009672.png
161.7KB / Download 9
1679636032508.png
384.1KB / Download 11
1679636124221.png
357.2KB / Download 11
1679636141523.png
358.9KB / Download 9
1679636160664.png
179.9KB / Download 10
1679636388662.png
250.8KB / Download 9
1679636499974.png
205.1KB / Download 12
1679636556764.png
302.5KB / Download 9
1679636653013.png
222.0KB / Download 10